전체뉴스

Total News

홍진경, 투병 고백 후 첫 방송…시청자 울린 한마디

입력 2014-07-09 12:44:00 수정 2014-07-09 12:44: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홍진경 투병 /SBS '매직아이'


방송인 홍진경이 투병 생활 중 삶에 대한 가치관을 전해 잔잔한 감동을 이끌었다.

SBS 예능프로그램 '매직아이'는 '킬링 분노'라는 주제로 지난 8일 첫 방송됐다. 홍진경은 이날 술이 이야기의 소재로 등장하자 "지금은 (술을) 마시지 못하는 상태"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삶이 행복한 것이라는 생각을 아예 버렸다"며 "삶은 고행이다. 힘든 건 늘 산 넘어 산이다. 처음부터 삶이 행복한 거라 생각하면 상대적 불행감만 커진다"라고 속내를 드러냈다.

이어 "처음부터 삶이 고행이고 힘든 거라 생각하면 아무리 힘든 일이 있어도 ‘그래 원래 삶은 힘든거야’라고 생각하고 만다"고 투병생활 중 고충을 털어놨다.

앞서 홍진경은 해당 방송 제작보고회에서 "개인적인 아픔이 있어 모든 프로그램에 가발을 쓰고 촬영을 했다"고 투병 사실을 전했다. 그는 병명에 대해 명확히 밝히지 않았지만 현재 치료가 잘 됐고 굉장히 좋아진 상태라고 전했다.

키즈맘 뉴스팀 kizmom@hankyung.com
입력 2014-07-09 12:44:00 수정 2014-07-09 12:44:00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