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해적' 북미 개봉 확정, 한국형 코믹 액션 통할까?

입력 2014-08-06 14:23:15 수정 2014-08-06 14:23:1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영화 '해적: 바다로 간 산적'(이하 '해적')이 다음달 12일 북미 관객들에게 선을 보인다.

'해적'은 영화 '변호인'(2013), '도둑들'(2012)의 북미 배급을 담당했던 웰고USA(Well Go USA)를 통해 9월 12일 북미 전역에서 개봉할 예정이다.

웰고USA는 텍사스를 기반으로 아시아 영화를 배급하는 영화사로 '용의자'(2013), '신세계'(2012), '아저씨'(2010)등 다양한 한국 영화를 북미 지역에 소개해 왔다.

또한 '해적'은 올해 칸국제영화제 마켓에서 북미를 비롯해 일본, 벨기에, 네덜란드, 룩셈부르크, 폴란드 외 동유럽 국가와 타이완, 태국, 인도, 남미, 미얀마 등 총 15개국에 선판매됐다. 이는 칸 마켓에 나선 한국영화 중 최다 기록이다.

칸 마켓에서 해외 바이어들은 "짧은 영상임에도 불구하고 완벽한 CG 퀄리티 및 규모감, 화려한 액션신 등으로 전체 영화에 대한 큰 기대감이 드는 작품", "칸 마켓에서 여러 한국 사극 블록버스터를 봤지만 그 중 가장 오락적이고 대중들에게 어필할 수 있을 만한 영화"라는 호평을 보내 한국 영화에 대한 해외의 관심을 엿볼 수 있었다.

'명량', '해적' 등의 영화예매율 /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6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영화 '해적: 바다로 간 산적(이하 '해적')'은 실시간 예매율 16.8%(오전 11시 기준), 예매관객수 7만3313명, 누적관객수 3만5337명을 기록하고 있다. 현재 박스오피스 1위를 달리고 있는 '명량'의 실시간 예매율은 64.7%로 예매관객수는 28만 2762명, 누적관객수는 661만 3325명이다.

'해적'은 개봉 전부터 '명량', '군도', '해무'와 함께 올 여름 극장가를 강타할 블록버스터 빅4로 꼽혔다. 개봉 첫날 영화를 관람한 관객들의 입소문에 힘입어 '명량'과 함께 여름 극장가를 평정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해적'은 조선 건국 보름 전 고래의 습격을 받아 국새가 사라진 전대미문의 사건을 둘러싸고 이를 찾는 해적과 산적, 그리고 개국 세력이 벌이는 바다 위 통쾌한 대격전을 그린 초대형 액션 어드벤처 영화로 6일 개봉했다.

허당 산적 역의 김남길, 카리스마 해적 역을 맡은 손예진을 비롯해 유해진, 이경영, 오달수, 김태우, 박철민, 신정근, 김원해, 조달환, 조희봉, 정성화 등이 출연한다.

키즈맘 노유진 인턴 기자 kizmom@hankyung.com

▶ 우리 아기를 위해 고른 최고의 스킨케어 제품은?
입력 2014-08-06 14:23:15 수정 2014-08-06 14:23:15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