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만취 일본인이 뜯어낸 위안부 전시 작품 '나비의 꿈'

입력 2014-08-07 14:22:05 수정 2014-08-07 14:22:0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만취 일본인이 훼손한 '나비의 꿈' /KTV


만취한 일본인이 위안부 관련 전시 작품을 훼손해 눈살을 찌푸리게 하고 있다.

서울 중부경찰서는 6일 을지로 지하보도에 있는 아뜨리愛(애) 갤러리에 전시된 걸개그림 ‘나비의 꿈’을 훼손한 혐의(재물손괴)로 일본인 A(56·회사원)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전날 오후 11시 30분쯤 현수막과 유사한 형태로 벽면에 걸린 '나비의 꿈' 걸개그림의 한쪽 연결 부분을 뜯어냈다. 이때 지하보도를 지나가던 행인의 신고로 출동한 경찰에 의해 붙잡혔다.

경찰은 검거 당시 A씨가 술에 많이 취해 신원만 확인하고 귀가시켰으며 내일쯤 다시 불러 정확한 범행 경위 등을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나비의 꿈’ 작품은 고경일 상명대 교수가 일본군 위안부 문제를 알리기 위해 시민단체와 유럽을 돌며 현지인과 함께 제작한 작품이다.


키즈맘 김예랑 기자 yesrang@hankyung.com

▶ 우리 아기를 위해 고른 최고의 스킨케어 제품은?
입력 2014-08-07 14:22:05 수정 2014-08-07 14:22:05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