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이효리, 비와의 라디오 스캔들 해명 "잠자리 한 적 없다"

입력 2014-08-13 10:47:00 수정 2014-08-13 10:49:0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비와 자지 않았다. 잔 적이 없으니 의심조차 하지 않았다.”

이효리가 비와 잠자리를 가졌다는 루머에 대해 해명했다. 지난 12일 방송된 SBS ‘매직아이’는 ‘휴대폰 테러’를 주제로 꾸며졌다. 프로듀서 용감한 형제, 배우 한정수가 게스트로 나와 스마트폰 때문에 생긴 신종 폭력과 스트레스에 대해 이야기했다.

방송에서 이효리는 god의 한 멤버가 생방송으로 진행하는 라디오 프로그램에서 비와 전화통화를 했는데 비가 “나, 이효리랑 잤다”고 말했다는 루머에 대해 언급했다.

이효리는 “아는 사람은 알겠지만 불시에 하는 전화를 연결하는 건 절대 없다. 사전에 (전화 출연자와) 다 연락한다”면서 문제의 루머가 헛소문이라고 밝혔다. 그는 비와 잠자리를 가진 적이 없다면서 “그래서 나는 의심조차 안 했다. 범죄를 저질렀다는 소문이 아니다 보니 ‘이러다 말겠지’ 했는데 일파만파 커졌다. 당시는 ‘유부녀도 아닌데 해명해야 하나’ 싶었다. 일일이 다 신경 쓰면 피곤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효리는 등산길에서 만난 한 모녀가 “엄마, 비가 이효리랑 잤대” “걔들이 다 그렇지 뭐”라는 얘기를 주고받은 걸 듣고 “저 (비랑) 안 잤거든요”라고 버럭 화를 낸 일화를 소개하기도 했다.

이효리가 “비와 자지 않았다”고 말하자 게스트로 출연한 용감한 형제는 얼굴을 붉히며 연신 부채질을 해대 웃음을 안겼다.

이효리는 “비 요즘 연애 잘하고 있는데 더 얘기하면 안 되겠다”고 말하며 루머와 관련한 얘기를 마무리했다.

키즈맘 이미나 기자 helper@hankyung.com
▶ 우리 아기를 위해 고른 최고의 스킨케어 제품은?
입력 2014-08-13 10:47:00 수정 2014-08-13 10:49:05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