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남경필 경기지사, 최근 이혼 합의…아들은 군 후임병 폭행 '바람 잘 날 없네'

입력 2014-08-20 10:54:05 수정 2014-08-20 10:54:0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남경필 경기지사 이혼 / YTN 방송 캡쳐 화면


장남의 후임병 폭행·성추행 사건으로 곤혹스런 처지에 놓인 남경필 경기지사가 최근 부인과 이혼한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 19일 법조계에 따르면 남 지사와 부인 이모씨는 지난 11일 이혼에 합의했다.

부인 이씨가 지난달 말 서울가정법원에 이혼조정을 신청했으며, 위자료나 재산분할 청구는 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씨는 지난 6·4 지방선거 당시 남 지사의 선거운동 현장에 모습을 보이지 않고 투표도 함께 하지 않아 불화설이 나돌았다.

남 지사의 한 측근은 "이혼 사유에 대해 알지 못한다"며 "이혼 사실이 알려진 뒤 남 지사가 비서진들과도 연락을 끊은 상태"라고 말했다.

한편 남경필 지사의 장남이 후임병 폭행 및 성추행 한 사건과 관련해 육군 6사단은 "피의자의 범죄행위가 장기간에 걸쳐 지속적으로 발생하기는 했으나, 피의자가 범행을 자백한 점, 피해자가 처벌을 원하지 않는 점, 범행의 정도가 아주 중하지 않은 점 등을 고려할 때 증거인멸 및 도주의 우려가 없다"며 구속영장을 기각했다.

이어 군 검찰은 다음주 초까지 남 상병 기소 여부를 결정하기로 했다.

키즈맘 노유진 인턴 기자 kizmom@hankyung.com

▶ [키즈맘 파워 브랜드] 스킨케어 브랜드 선호도 조사 - 모바일 쿠폰 증정
입력 2014-08-20 10:54:05 수정 2014-08-20 10:54:05

#키즈맘 , #요리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