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만수르 아들 공개, 부티나는 외모에 색칠공부 스케일도 초호화급

입력 2014-09-02 09:52:00 수정 2014-09-10 18:35:0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만수르 아들 / 만수르 인스타그램


만수르가 아들을 공개했다. 그는 아랍에미레이트(UAE) 아부다비국의 왕자이자 중동의 석유재벌이며 풀네임은 만수르 빈 자예드 알 나얀(이하 만수르)이다.

만수르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들과 찍은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만수르는 자신을 빼닮은 아들과 함께 환한 미소를 짓고 있는 모습이다. 아빠 품에 편안하게 기대고 있는 만수르의 아들은 마치 모델처럼 귀티 나는 외모를 자랑한다. 또 다른 사진에서는 만수르와 아들이 고급 승용차 운전석에 앉아 손을 흔들고 있다.

UAE 부총리이자 국제석유투자회사(IPIC) 사장, 에미리트 경마시행체 회장 타이틀도 갖고 있는 만수르는 아부다비 유나이티드 그룹(ADUG)을 운영하고 있다. 알자지라 축구팀, F1 경기장을 비롯해 미국 뉴욕의 크라이슬러 빌딩도 소유하고 있는 만수르는 영국의 바클레이스 은행과 벤츠의 제조사 다임러의 최대 주주이기도 하다. 2008년에는 맨시티를 약 3700억원에 인수해 EPL 최연소 구단주로 등극했다.

만수르의 개인 자산은 약 150억 파운드(약 25조9000억원), 가문 전체의 재산은 1000조원 가량으로 추정된다.

또한 만수르는 재력뿐만 아니라 미모의 아내들로도 유명하다. 일부다처제가 허용된 아랍에미리트의 국민인 만큼 만수르는 두 명의 부인과 결혼했다. 첫 번째 부인은 두바이 공주이며, 두 번째 부인은 두바이 총리의 딸로 두 명 다 상당한 미모를 자랑해 관심을 끈 바 있다.

만수르 아들 / 만수르 인스타그램


만수르 집안은 색칠공부도 남다르다. 얼룩말을 그리고 싶으면 백마에 직접 페인트를 칠해 얼룩말을 만들 정도다.

만수르가 공개한 사진 속 만수르 아들은 실제로 살아 있는 백마에 검은색 물감을 칠해 얼룩말을 만들었다. 이처럼 만수르 아들의 차원이 다른 ‘색칠공부’는 많은 네티즌들의 놀라움을 자아냈다.

키즈맘 노유진 기자 kizmom@hankyung.com

▶ [키즈맘 설문조사] 아이 출입금지 '노키즈존' 서운하신가요?
입력 2014-09-02 09:52:00 수정 2014-09-10 18:35:05

#키즈맘 , #요리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