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오늘은 무한도전 라디오데이? MBC라디오 편성표 보니 '대박'

입력 2014-09-11 09:39:02 수정 2014-09-11 09:39:0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mbc 라디오 무한도전 라디오데이 / 무한도전 트위터


무한도전 멤버들이 라디오 진행자와 리포터에 도전한다.

11일 오전 7시부터 다음날 새벽 2시까지 MBC '무한도전'의 멤버들이 라디오 프로그램 일일 DJ에 도전하는 '무한도전-라디오데이'가 진행된다.

'무한도전-라디오데이'는 멤버 6명이 일일 라디오 DJ로 변신해 MBC 라디오 FM4U(91.9MHz)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특집이다.

첫번째 DJ는 박명수였다. 박명수는 11일 아침 7시 방송되는 MBC FM4U ‘굿모닝 FM 전현무입니다’를 바꿔 ‘굿모닝FM 박명수입니다’로 무대에 섰다. 박명수는 라디오를 통해 ‘모닝 나이트! 입으로 춤춰요’를 비롯해 실시간 1:1 퀴즈쇼 ‘퀴즈쇼, 정총무를 이겨라’ 코너를 진행했다.

방송을 진행하던 박명수는 교통상황을 알리기 위해 서울시경에 있는 유재석을 연결했다. 실시간으로 교통정보를 전하는 유재석은 긴장된 모습을 보이기도 했으나, 박명수와 함께 정보와 웃음을 전달했다.

박명수에 이어 정준하는 오후 12시, ‘정오의 희망곡 정준하입니다’에서 ‘식신’ 로라로 변신할 예정이다. 그는 ‘언니가 간다’라는 코너와 식신 캐릭터를 살린 듣는 먹방 코너 ‘우리의 먹는 소리를 찾아서’와 ‘배달 왔습니다’를 진행할 예정이다.

노홍철은 오후 2시를 책임진다. 그는 ‘2시의 데이트 노홍철입니다’를 맡아 ‘청취자가 부모다’라는 코너를 마련해 청취자들의 애로사항을 처리하는 민원 해결사로 나선다. 또한 ‘홍철 노래자랑’도 준비 중이다.

오후 6시에는 정형돈이 배철수를 대신해 ‘정형돈의 음악캠프’를 진행한다. 정형돈은 학창시절 썼던 일기장 속 추억담과 그에 어울리는 팝송을 직접 소개할 예정이다. 방송에 앞서 DJ 배철수는 “무한도전 ‘라디오스타’ 특집 소식을 들었을 때부터 내심 정형돈이 왔으면 했다”며 그동안 쌓은 노하우를 직접 전수하는 등 정형돈에게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

유재석은 저녁 10시, ‘유재석과 꿈꾸는 라디오’를 진행한다. 이날 유재석은 '처진 달팽이'로 이미 호흡을 맞춘 바 있는 이적과 함께 한다. 두 사람은 다양한 코너를 통해 청취자들의 사연을 받아 신청곡을 즉석에서 라이브로 들려주고, ‘서울의 밤’, ‘재석이 말하는 대로’ 등으로 꾸며질 예정이다.

무한도전 DJ체험의 마지막은 하하가 맡는다. 하하는 ‘푸른밤 하하입니다’를 진행한다. 하하는 코너에 따라 ‘푸른 밤’과 ‘붉은 밤’ 두 가지 콘셉트를 넘나들며 진행할 계획이다.

키즈맘 노유진 기자 kizmom@hankyung.com

▶ [키즈맘 설문조사] 아이 출입금지 '노키즈존' 서운하신가요?
입력 2014-09-11 09:39:02 수정 2014-09-11 09:39:02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