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식약처 압수수색…발암물질 닭꼬치 수입 의혹

입력 2014-10-08 18:09:59 수정 2014-10-08 18:09:5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식약처 압수수색 /YTN


검찰이 식약처를 상대로 압수수색을 벌였다.

8일 서울 남부지검 형사 6부는 “오전 9시 충북 청주에 있는 식품의약품안전처와 서울 목동에 위치한 서울식약청 유해물질분석과 등을 압수수색했다”고 밝혔다.

이번 압수수색은 중국산 닭꼬치 업체가 국내 수입을 추진하는 과정에서 검역 당국에 대해 검사 조작 의혹을 제기하면서 부터 시작됐다.

검찰 관계자는 “식약처 검사와 관련된 제보를 받고 중국산 닭꼬치 수입물품에 대한 유해물질 검사 자료를 제공받기 위해 압수수색을 진행했다”고 전했다.

식약처 관계자는 “중국산 닭꼬치에서 검출 돼선 안 되는 유해성분이 나와 수입을 불허가 했는데 이를 수입업자가 불복하며 소송을 제기했다"고 설명했다.

또 "이 업체는 경쟁업체가 식약처에 뇌물을 줘서 검사 성적서를 조작했다고 주장하지만 식약처는 조작할 이유가 없다"고 덧붙였다.

키즈맘 김예랑 기자 yesrang@hankyung.com
입력 2014-10-08 18:09:59 수정 2014-10-08 18:09:59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