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끝나지 않는 SM 내홍…中 멤버 루한, 엑소 등진다

입력 2014-10-10 11:20:00 수정 2014-10-10 14:40:5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엑소 루한 탈퇴 /한경DB


그룹 엑소의 중국인 멤버 루한이 앞서 탈퇴한 크리스의 전철을 밟는다.

10일 다수의 연예매체는 "엑소 멤버 루한이 10일 오전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를 상대로 전속계약효력부존재확인 소송을 제기했다"고 보도했다.

지난 5월에는 같은 팀 멤버 크리스(본명 우이판)가 SM을 상대로 동일한 소송을 진행했다. 루한의 법적 대리인은 크리스가 선임했던 법무법인 한결 측인 것으로 확인됐다.

루한의 소송은 그룹 엑소 멤버들을 향해 등을 지는 것으로 비춰지며 엑소의 가요계 입지가 흔들리는 것이 아니냐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최근 루한은 두통, 불면증, 어지럼증 등의 이유로 해외 콘서트에 불참했다.

한편, 엑소 루한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올 한해 동안 엑소 크리스 탈퇴 외에도 소녀시대의 멤버 제시카가 그룹을 떠나는 등 심각한 내홍을 겪고 있다.

키즈맘 김예랑 기자 yesrang@hankyung.com
입력 2014-10-10 11:20:00 수정 2014-10-10 14:40:59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