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석촌호수에 러버덕 드디어 등장…시간과 장소는?

입력 2014-10-14 13:23:02 수정 2014-10-14 13:23:0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출처 = 러버덕 트위터



초대형 고무오리 '러버덕'이 14일부터 서울 석촌호수에 등장했다. 2007년 등장한 이후 전 세계인의 주목을 받은 만큼 많은 관심을 모으고 있다.

네덜란드 출신의 세계적 공공미술 작가인 플로렌타인 호프만의 러버덕 프로젝트가 오는 14일부터 다음 달 14일까지 한 달 동안 서울 석촌호수서 개최된다.

러버덕은 초대형 고무오리로 가로 16.5m, 세로 19.2m, 높이 16.5m의 크기에 최대 무게만 1톤에 달한다. 러버덕 프로젝트는 롯데 월드몰의 첫 번째 공공미술 프로젝트로, 서울은 아시아 투어의 마지막 종착지다.

러버덕은 석촌호수 관광안내센터 바로 근처에 뜨게 된다.

잠실역 근처 롯데백화점 뒤편과 롯데갤러리에는 러버덕 전시관이 2군데 설치돼 운영될 예정이다. 전시되는 한달간은 엄청난 인파가 몰려 초반에는 발디딜 틈이 없을 것으로 예상된다.

출처 = 러버덕 트위터



2007년 처음 선보인 러버덕은 전세계 16개국을 돌며 많은 이들에게 평화와 행복의 메시지를 전하고 있다. 그동안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을 포함해 오사카, 시드니, 상파울로, 홍콩 등을 돌아다니며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았다.

호프만은 "이 캠페인을 통해 재난과 사고로 실의에 빠진 한국 국민들이 기쁨과 희망을 나누고 상처를 치유하는 '힐링'의 기회를 가지기 바란다"고 전했다.

키즈맘 이미나 기자 helper@hankyung.com
입력 2014-10-14 13:23:02 수정 2014-10-14 13:23:02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