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정태우, 후배들 위해 '사극연기 경험·노하우' 교육 기부

입력 2014-10-15 15:27:00 수정 2014-10-15 15:27: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판타지오 제공



사극 연기의 지존 정태우가 사극연기와 경험 노하우를 통한 후진양성 기부에 나선다.

정태우가 자신의 소속사인 판타지오가 업무제휴를 통해 최근 강남구 압구정동에 오픈한 `cnc school`에서 자신의 정통 사극연기의 노하우를 노게런티로 전수한다.

정태우는 1996년 `용의눈물` 을 시작으로 1998년 `왕과 비` 2000년 `태조왕건` 2001년 '여인천하' 2003년 '무인시대' 2006년 '대조영' 2007년 '왕과나' 2011년 '광개토대왕'까지 대한민국 사극드라마에서 빼 놓을 수 없는 큰 역할들을 도 맡으며 국민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

정태우의 소속사 판타지오측은 "중앙대학교 예술대학원을 수료한 정태우는 지금도 논문준비에 여념이 없다. 연기력의 내공은 단순히 경험의 축적에서만 나오는 것이 아닌 평소 그의 학습관에 있다”고 전했다.

이어 “이번 정태우의 사극연기수업과 `경험교육기부` 는 본인이 가지고 있는 사극연기 노하우는 물론 아역 시절부터의 자신이 공부하고 겪었던 수많은 경험을 후배들에게 조금이라도 나누고 싶은 정태우의 마음이 녹아있다"고 설명했다.

cnc school측은 정태우가 수업할 내용으로는 `사극연기 화술의 변천사`와 ` `사극연기의 비밀`, `사극연기의 캐릭터 구축방법` 등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cnc school은 1년에 30여편의 드라마에 주, 조연 캐스팅 계약업무를 하는 국내최대 캐스팅 에이젼시인 ‘cna 캐스팅 에이젼시(대표, 조훈연)’가 염정아, 하정우, 정태우, 김새론, 배우그룹 서프라이즈, 걸그룹 헬로비너스의 소속사 판타지오와 업무제휴 계약을 맺고 탄생된 대형 연기 아카데미다.

아프리카 기아대책 홍보대사 활동을 펼치고 있는 정태우가 자신이 가장 잘하는 `사극연기`와 `경험`을 양손에 한 보따리씩 들고 또 한번 나눔 동참에 나선다.

키즈맘 이미나 기자 helper@hankyung.com
입력 2014-10-15 15:27:00 수정 2014-10-15 15:27:00

#키즈맘 , #요리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