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내일도 칸타빌레' 히든카드 박보검, 시청자도 홀렸다

입력 2014-11-04 10:21:00 수정 2014-11-04 10:27: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박보검 /KBS 2TV 내일도 칸타빌레


'내일도 칸타빌레'에 출연중인 배우 박보검이 '사람을 홀리는' 지휘 실력으로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받았다.

지난 3일 방송된 KBS 2TV 월화드라마 ‘내일도 칸타빌레’(극본 신재원 박필주, 연출 한상우 이정미, 제작 그룹에이트) 7회에서는 천재 첼로리스트 이윤후(박보검 분)가 차유진(주원 분) 대신 S오케스트라를 지휘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차유진은 S오케스트라의 해체를 막기 위해 어쩔 수 없이 슈트레제만(백윤식 분)의 지휘에 맞춰 A오케스트라와 협연을 하기로 했다. 이 때문에 S오케스트라는 연습 불가 상태에 빠졌지만 다행히도 이윤후가 입단을 자청해 위기에서 벗어나게 됐다.

하지만 문제는 축제 당일 발생했다. 지휘를 해주겠다고 나섰던 한승오(백서빈 분)이 무대 공포증으로 인해 무대에 설 수 없게 된 것. 설내일(심은경 분)과 최민희(민도희 분)는 차유진에게 도움을 청했지만, S오케스트라를 이끌 지휘자로 무대에 오른 이는 다름 아닌 이윤후였다.

이들이 선택한 곡은 레너드 번스타인의 ‘맘보’로, 너구리로 변신한 설내일의 멜로디언 연주를 시작으로 힘 있고 경쾌한 공연이 이어졌다. 화려한 의상을 입고 신나고 재미있는 퍼포먼스까지 곁들인 S오케스트라의 ‘맘보’는 관객들까지 매료시켜 기립 박수를 이끌어냈다.

이 과정에서 이윤후는 단원들을 폭넓게 이해하고 포용할 줄 아는 탁월한 리더십을 발휘해 슈트레제만과 차유진까지 눈을 뗄 수 없게 만들었다. 특히 차유진에게 누군가를 매혹시킬 줄 알아야 한다고 지적했던 슈트레제만은 이윤후를 보며 “사람을 홀리는 방법을 안다. 어느 새 단원들을 자신의 편으로 만들었다”라고 극찬해 차유진을 자극했다.

이렇게 이윤후를 극찬하는 모습은 차유진에게 큰 자극이 될 수밖에 없었다. 방송 말미 매서운 눈빛으로 “오늘의 스타는 접니다”라고 말해 극의 긴장감을 더했다.

사실 이윤후는 천재라고 불리는 유명 첼리스트지만 손가락에 문제가 생겨 슬럼프에 빠져 있던 인물. 설내일의 피아노 연주를 우연히 듣고는 손가락이 허락하는 한 즐겁게 연주를 하고 싶다는 마음으로 한음음악원 청강생으로 오게 됐다. 차유진과는 첫 만남부터 팽팽한 신경전을 벌여 긴장감을 더하기도 했다. 그랬던 그가 상대를 배려하고 이해하는 자세로 S오케스트라와 완벽한 호흡을 과시, 차유진의 공백을 전혀 느끼지 못하게 만들었다.

이날 박보검은 이윤후가 가진 매력을 한층 돋보이게 만드는 연기력으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오랜 시간 갈고 닦은 첼로 실력을 뽐내는가 하면 훈훈한 외모를 더욱 빛나게 하는 다정하고 따뜻한 모습으로 여성 시청자들의 마음을 설레게 만들었다. 무엇보다 박보검의 진가는 열정을 다한 지휘 장면에서 발휘됐다. 첼로와 함께 지휘 연습에 엄청난 공을 들였던 박보검은 여유와 즐거움이 느껴지는 다채로운 표정과 함께 유연한 지휘 실력을 과시, 극적 재미와 완성도를 한층 끌어올렸다.

이를 증명이라도 하듯 방송이 끝난 뒤 SNS를 비롯한 각종 게시판에는 ‘내일도 칸타빌레’의 히든카드 역할을 톡톡히 해낸 박보검에 대한 호평이 줄지어 게재됐다. 또 안정감 있게 전개되는 드라마와 즐겁고 재미있는 공연으로 거듭난 ‘맘보’에 대해서도 칭찬이 끊이지 않았다. 포털 사이트 상위 검색어를 차지할 정도로 큰 관심을 받고 있는 박보검이 앞으로 또 어떤 활약을 펼칠지 기대가 더해진다.

한편 이날 방송은 이윤후와 S오케스트라의 ‘맘보’ 공연을 본 뒤 열의를 불태우는 차유진의 모습으로 마무리되어 8회에 대한 궁금증과 기대를 한층 끌어올렸다. 슈트레제만의 지휘와 A오케스트라의 연주에 맞춰 피아노 실력을 뽐낼 차유진에 관심이 쏠린다.‘내일도 칸타빌레’ 8회는 오늘(4일) 밤 9시 50분에 방송된다.

키즈맘 김예랑 기자 yesrang@hankyung.com

▶ [키즈맘 설문조사] 우리 아이 한글 공부, 언제부터 시켜야 할까요?
입력 2014-11-04 10:21:00 수정 2014-11-04 10:27:00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