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희대의 '허니버터칩' 사기 발생, 1300만원 '먹튀'

입력 2015-01-16 17:06:59 수정 2015-01-16 17:06:5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해태제과 허니버터칩 / 해태제과 홈페이지

허니버터칩을 미끼로 1300만원을 '먹튀'한 사건이 발생했다.

16일 중고직거래 애플리케이션 '번개장터'에는 허니버터칩 구매 피해를 호소하는 글이 게재됐다.

피해자들에 따르면 A씨는 '○○만물상사'라는 이름으로 온라인 상점을 개설하고 지난해 10월부터 허니버터칩을 대량으로 판다며 한 박스당 2만3800원의 선금을 받아 챙긴 뒤 연락을 끊었다.

A씨에 의해 피해를 본 이는 최소 120여명. 피해액수는 1300만원에 달한다.

돈을 떼인 피해자들은 "두 달이나 기다렸는데 A씨는 허니버터칩 재고가 풀려 14∼15일 중 배송한다고 해놓고선 어젯밤 카카오톡 메신저를 탈퇴하고 상점도 폐쇄해 버렸다"고 토로했다.

피해자들의 일부는 해당 게시판에 A씨의 실명과 전화번호 등 신상을 공개하는 등 분노를 나타냈고 A씨를 사기혐의로 경찰 사이버수사대에 신고했다.

A씨는 온라인 상점을 폐쇄하고 해당 애플리케이션 게시글을 모두 지우고 잠적했다.

키즈맘 김예랑 기자 yesrang@hankyung.com

▶ 아기가 물고 빠는 젖병, 어떤 제품이 좋을까?
입력 2015-01-16 17:06:59 수정 2015-01-16 17:06:59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