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고속도로 교통정보] 전국 곳곳에서 귀경차량 몰려…4~5시경 정체 절정

입력 2015-02-20 13:33:00 수정 2015-02-20 13:33: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고속도로 교통상황 /한경 DB


설 연휴 셋째날인 20일 본격적인 귀경행렬이 시작되면서 오후 들어 전국 곳곳에서 정체가 빚어질 것으로 보인다.

한국도로교통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전에는 정체 없이 원활한 흐름을 보였지만 오후 4∼5시께에는 정체가 가장 극심하고 밤까지 이어지다가 자정을 기점으로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

이날 오전 9시 승용차를 타고 부산에서 출발해 서울로 갈 경우 요금소 도착 기준으로 5시간 20분이 걸렸다.

귀경길의 경우 서울까지의 출발지별(승용차·요금소 기준) 예상 소요 시간은 대구 4시간 30분, 울산 5시간 30분, 목포 5시간 40분, 광주 4시간, 강릉 2시간 50분, 대전 1시간 40분 등이다.

천안논산고속도로 천안 방향에서 정안휴게소∼정안나들목 5.52㎞ 구간에서 시속 37㎞ 속도로 서행하고 있다.

한국도로공사는 오전 9시 기준으로 서울로 들어온 차량은 8만대, 서울을 빠져나간 차량은 6만대로 집계했다. 자정까지는 총 43만대의 차량이 서울로 들어오고 32만대의 차량이 서울에서 나갈 것으로 예상된다.

키즈맘 김예랑 기자 yesrang@hankyung.com
입력 2015-02-20 13:33:00 수정 2015-02-20 13:33:00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