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올해 벚꽃 개화 시기 앞당겨진다…3·4월 전국 벚꽃 축제 일정

입력 2015-03-13 11:15:00 수정 2015-03-13 11:15: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한경DB


올해 벚꽃 개화 시기가 앞당겨질 전망이다. 벚꽃 나들이 계획은 1~3일 정도 앞당기는 것이 좋을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 12일 기상청은 올해 벚꽃 개화 시기가 평년보다 1~3일 가량 빨리 찾아온다고 밝혔다. 오는 24일 제주 서귀포를 시작으로 서울 윤중로에서는 4월 9일경 벚꽃을 만날 수 있다.

올해 2월 기온이 평년보다 높았고 3월 상순 기온은 평년보다 낮았으나, 중순과 하순에는 평년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을 것으로 예상되어 전반적으로 벚꽃 개화 시기는 평년보다 빠를 것으로 예상된다.

2015 주요도시 전국 벚꽃 개화시기 /기상청


벚꽃이 절정으로 피어나는 시기는 서귀포 3월 31일 이후, 남부지방 4월 4~11일경, 중부지방 4월 10~19일경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서울은 4월 9일 벚꽃이 개화해 16일경 만개할 것으로 예측된다.

전국 벚꽃 군락지의 예상 개화 시기는 서울 여의도 윤중로(4월9일), 경북 경주 보문관광단지(4월6일), 전남 하동 쌍계사(4월1일), 경남 진해 여좌천(3월29일)이다.

올해도 전국 방방곡곡에서 벚꽃 축제가 열릴 예정이다. 주요 벚꽃 축제 일정은 다음과 같다. 제주 왕벚꽃축제(3월27일~29일), 진해군항제(4월1일~10일), 화개장터벚꽃축제(4월3일~5일), 김제 모악산축제(4월10일~12일), 청풍호벚꽃축제(4월11일~13일), 팔공산 벚꽃축제(4월11일~15일), 섬진강변 벚꽃축제(4월5일~6일), 경주 벚꽃축제(4월5일~13일), 경포대 벚꽃축제(4월5일~13일), 석촌호수 벚꽃축제(4월4일~6일).

키즈맘 윤은경 기자 eky@hankyung.com

▶ 간통죄 폐지,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입력 2015-03-13 11:15:00 수정 2015-03-13 11:15:00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