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이동통신 가입비 전면 폐지…통신비 부담 줄어들까?

입력 2015-04-01 09:55:00 수정 2015-04-01 11:17:0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이동통신 3사가 가입비를 전면 폐지했다.

지난해 11월 SK텔레콤이 먼저 가입비를 무료로 전환함에 따라 KT와 LG유플러스도 31일부터 각각 7200원, 9000원에 달했던 가입비를 없애기로 했다. 이는 31일부터 신규 가입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자동 적용된다.

이로써 이동통신 가입비는 1996년 최초 도입된 이래 19년 만에 폐지됐다. 가입비 폐지에 따라 새로운 통신사에 신규 가입하거나 번호 이동의 경우에도 가입비를 내지 않아도 된다.

이통3사의 가입비 폐지는 소비자의 통신비 부담을 줄여주기 위한 방안으로 지목돼 실행됐다. KT는 가입비 전면 폐지로 인한 가계통신비 절감 효과가 연간 최대 346억원 수준에 이를 것으로 내다봤다. 또 LG유플러스는 367억원 규모로 분석했다.

키즈맘 김예랑 기자 yesrang@hankyung.com

▶ 무상급식 중단,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입력 2015-04-01 09:55:00 수정 2015-04-01 11:17:01

#키즈맘 , #건강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