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해피투게더' 서우, 여배우 3대 술꾼으로 꼽혀… 주량은?

입력 2015-04-03 14:44:00 수정 2015-04-03 14:44: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해피투게더'에 출연한 서우가 주량을 밝혔다./ KBS '해피투게더3' 캡쳐


'해피투게더'에서 서우가 자신의 주량을 공개했다.

지난 2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에서는 서우, 수지, 제시, 유승옥, 최현석 셰프가 MC들이 추천한 게스트 특집으로 나와 입담을 뽐냈다. 이날 서우는 "내가 무슨 연예계에서 대표 술꾼으로 여배우 3대 주량에 꼽히기도 했더라"라고 주량에 대한 말을 꺼냈다.

이어 그는 "근데 많이 못 마신다. 세 병 정도?"라고 말해 출연진들에게 놀라움을 줬다.

한편, 서우를 비롯한 여자 출연자들이 솔직하게 성형사실을 털어놓기도 했다. 유승옥은 성형 수술에 대해 언급하며 "눈을 했다. 보시면 지금 짝짝이다. 이제는 진짜 수술 안 하고 싶다"고 털어놨다.

또 유승옥은 두꺼운 허벅지에 콤플렉스가 있었다고 밝히며 지방흡입 경험에 대해 설명했다. 그는 "모든 시술을 다 동원했는데, 해결이 안됐다. 지방 흡입까지 했는데 수술하다 죽을 뻔 했다"며 "마취 깨는 것도 힘들고 셀룰라이트도 뭉치고 근육도 뒤틀렸다. 운동으로 치료했다"고 말했다.

뒤이어 제시도 "나도 3년 전에 코와 눈을 했다"며 "자의는 아니었다. 소속사의 권유와 사진발 문제 때문에 성형 수술을 결심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후 제시의 성형 수술 전 사진이 공개되자, MC들은 "정말 귀엽다", "예전이 낫다"는 반응을 보였다.

이어 제시가 "다 했잖아요 여기"라고 폭로하자 서우는 "수지만 안했고"라고 말해 스스로 성형사실을 공개했다. 이에 MC들이 서우에게 수술 여부를 묻자 그는 "거기까지만 하라"고 답해 웃음을 유발했다.

키즈맘 신세아 기자 sseah@hankyung.com

▶ 무상급식 중단,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입력 2015-04-03 14:44:00 수정 2015-04-03 14:44:00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