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장동민 "여자들은 멍청해서 남자에게 안 된다" 여성 비하 발언 논란 <전문>

입력 2015-04-13 18:59:00 수정 2015-04-13 18:59: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장동민./ 한경DB


개그맨 장동민이 여성 비하 발언으로 구설수에 올랐다.

장동민은 지난해 동료 개그맨 유세윤, 유상무와 함께 진행한 팟캐스트 '옹달샘과 꿈꾸는 라디오'에서 심한 욕설과 여성 비하 발언을 한 사실로 논란의 중심에 섰다. 최근 그가 MBC '무한도전'의 강력한 식스맨 후보로 거론되자 이 사건이 재조명된 것이다.

장동민은 '개 같은 X'와 같은 욕설을 비롯해 "여자들은 멍청해서 머리가 남자한테 안 된다", "참을 수 없는 건 처녀가 아닌 여자"라는 여성 비하 발언을 했다. 또 자신의 코디에게 심한 욕설을 퍼부어 청취자들에게 불쾌감을 안기기도 했다.

이에 장동민은 13일 소속사 코엔스타즈를 통해 "저 때문에 실망하고 불쾌해 하셨을 많은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 드립니다. 치기 어린 마음에 생각 없이 던진 말 한마디에 상처받을 누군가를 생각하지 못했고, 웃길 수만 있다면 어떤 말이든 괜찮다고 생각했던 제 잘못이 큽니다"라고 사과했다.

이어 "당시 사건으로, 전 큰 교훈을 얻었고 처음 방송을 시작하던 마음가짐으로 활동에 임하게 되었습니다"라며 "제 주변과 저를 지켜봐 주시는 많은 분들을 실망시키지 않도록 더욱 노력하겠습니다. 정말 부끄럽지만 한 번만 지켜봐 주신다면 달라진 모습 보여드리겠습니다"라고 거듭 사죄의 뜻을 전했다.

또 이날 자신이 출연하는 KBS 쿨FM '장동민 레이디 제인의 2시!'에서도 그는 "국민 여러분들에게 죄송하다"면서 "열심히 하는 모습 보여드려서 여러분이 실망하신 부분들을 살아가면서 보답해 드리도록 하겠다. 다시 한번 죄송하다는 말씀 드리겠다"고 밝혔다.

<장동민 공식입장 전문>

장동민씨 소속사 홍보팀 코엔스타즈 홍보팀입니다.

우선 장동민씨를 지켜봐주시는 많은 분들께 이자리를 빌어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 전합니다.

장동민씨가 금일 본인이 출연하는 KBS '장동민 레이디제인의 2시'를 통해 직접 사과의 말을 전달했고, 소속사를 통해서도 다음과 같은 사과의 글을 보내왔습니다.

저 때문에 실망하고 불쾌해하셨을 많은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드립니다.

치기어린 마음에 생각 없이 던진 말 한마디에 상처받을 누군가를 생각하지 못했고, 웃길 수만 있다면 어떤 말이든 괜찮다라고 생각했던 제 잘못이 큽니다.

그 당시 사건으로, 전 큰 교훈을 얻었고 처음 방송을 시작하던 마음가짐으로 활동에 임하게 되었습니다.

제 주변과 저를 지켜봐주시는 많은 분들을 실망시키지 않도록 더욱 노력하겠습니다. 정말 부끄럽지만 한번만 지켜봐주신다면 달라진 모습 보여드리겠습니다. 마지막으로 저 때문에 상처받으셨을 많은 분들께 다시 한 번 사죄의 말씀 드립니다.

아울러 코엔스타즈 역시 불편함을 느끼셨을 많은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 전합니다. 앞으로는 이런 일이 생기지 않도록 노력하며 건강한 웃음 전할 수 있도록 정진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키즈맘 신세아 기자 sseah@hankyung.com

▶ 무상급식 중단,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입력 2015-04-13 18:59:00 수정 2015-04-13 18:59:00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