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셰프 맹기용 "동남아 여행 통해 휴식하고파"

입력 2015-07-02 16:40:59 수정 2015-07-02 16:40:5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셰프 맹기용



셰프 맹기용이 참석해 여행을 통해 휴식시간을 갖고 싶다는 생각을 밝혔다.

맹기용은 지난 1일 서울 강남구 신사동 CGV 청담씨네시티에서 열린 ‘2015 쌤소나이트 필름 페스티벌’에 ‘쌤소나이트 옴니버스 영화’ 4편의 한 주인공으로 참석했다.

나머지 3편의 주인공인 작사가 김이나, 모델 박슬기, 뮤지션 마이큐와 함께한 주인공 4인방의 토크쇼 자리에서 맹기용은 이번 영화 촬영에 대한 에피소드와 여행관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그는 “연기가 어색해서 NG가 정말 많이 났다. 그런데 감독님이 멋있는 컷들만 잘 편집해 주셔서 완성도 있는 영화가 탄생한 것 같다. 이자리를 빌려 정말 감사하다는 말씀 드리고 싶다”고 소감을 전하며, “보통 영감을 받기 위해서는 일본여행을 떠나는 편인데, 올해는 동남아에서 힐링하는 시간을 보내고 싶다”고 여행 계획을 밝히기도 했다.

더불어 맹기용은 여행에 갈 때 꼭 챙겨가야 하는 아이템으로 카메라를 꼽았다. “여행지에서 그곳에서만 맛볼 수 있는 음식을 최대한 접해보려고 노력하는데, 나중에 잊지 않고 공부하려면 사진 촬영이 필수다”고 말했다.

키즈맘 이미나 기자 helper@hankyung.com
입력 2015-07-02 16:40:59 수정 2015-07-02 16:40:59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