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인터넷 전문은행, 한국카카오은행·K뱅크 선정…어떤 서비스 제공되나?

입력 2015-11-30 16:21:00 수정 2015-11-30 16:21: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인터넷 전문은행 /방송화면캡쳐


내년부터 영업점 없이 전자매체를 통해 업무를 진행하는 인터넷 전문은행이 생긴다.

국내 첫 인터넷 전문은행 사업자로 카카오의 한국카카오은행 컨소시엄과 KT의 케이(K)뱅크 컨소시엄이 선정됐다.

인터넷 전문은행은 영업점을 최소화하거나 없이 인터넷 등 전자매체를 통해 업무를 진행하는 점포 없는 은행이다. 인터넷 뱅킹과 서비스 내용이 중복되는 면은 있지만 오프라인 점포가 없거나 극소수로 운영된다는 면에서 기존의 인터넷뱅킹 서비스와는 차이가 있다. 점포를 유지하는데 드는 비용을 절감할 수 있어 보다 좋은 조건의 서비스를 고객에게 제공할 수 있게 된다. 쌍방향 서비스를 통한 개별화 서비스 및 시간 제한없이 운영된다는 점도 장점이다.

금융위원회는 지난 29일 외부평가위원회의 평가의견을 고려해 한국카카오은행과 케이뱅크 2곳에 인터넷 전문은행 예비인가 결정 의사를 밝혔다.

카카오가 이끄는 한국카카오은행은 국민메신저 '카카오톡'을 기반으로 간편송금, 공동통장, 금융비서의 서비스뿐만 아니라 카드·VAN·PG 없는 간편결제, 중금리대출, 소규모·단기 전월세 보증금 담보대출, 카카오 유니버셜 포인트 등의 서비스를 운영할 계획이다.

KT가 이끄는 케이뱅크는 GS리테일 편의점, KT공중전화부스, IPTV 등을 적극 활용할 예정이다. 케이뱅크의 주요 서비스는 중금리대출, 편의점·공중전화 활용 '우리동네 ATM', 통신·콘텐츠 결합 예금상품, 토탈 간편지급결제, 휴대폰·전자메일 기반 간편송금 등이다.

영업개시 예상 시점은 두 은행 모두 내년 하반기다.

키즈맘 윤은경 기자 eky@hankyung.com
입력 2015-11-30 16:21:00 수정 2015-11-30 16:21:00

#키즈맘 , #건강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