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권재관 "두 아이 아빠됐어요" … 김경아, 오늘(9일) 3.52kg 딸 출산

입력 2015-12-09 11:56:01 수정 2015-12-09 11:56:0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베이비페어를 찾은 권재관 김경아 부부



개그 커플 권재관 김경아 부부가 두 아이의 부모가 됐다.

권재관 씨는 키즈맘에 "아로미(태명)가 예정일을 이틀 넘긴 12월 9일 오전 아이엘산부인과에서 3.52kg으로 건강하게 태어났다. 아내가 고생이 많았고 예쁜 딸을 낳느라 고생이 많았다"고 전하며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권재관 김경아 부부는 2011년 4월 첫째 아들 선율 군 출산 후 4년 8개월 만에 둘째를 얻게 됐다. 출산을 앞두고 지난 10월 서울베이비페어를 찾아 다정하게 출산용품을 준비하는 모습이 포착된 바 있다.

키즈맘 이미나 기자 helper@hankyung.com
입력 2015-12-09 11:56:01 수정 2015-12-09 11:56:01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