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더 이상 쓰지 않는 육아용품 '크라잉베베'서 나눔하세요

입력 2016-01-25 12:42:00 수정 2016-01-25 12:42: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크라잉베베 모바일앱



육아커뮤니티 '크라잉베베'의 나눔 페이지가 엄마들에게 관심을 끌고 있다.

더이상 쓰지 않는 육아용품을 나눌 수 있는 '나눔'은 최근 경기불황 속 중고 육아용품에 대한 부모들의 수요가 늘어난 것을 감안해, 회원들 간 다양한 육아용품과 생활용품을 교환할 수 있도록 개설했다.

크라잉베베 관계자는 "육아용품은 상대적으로 가격 부담이 만만치 않은데 반해 이용주기가 짧고, 사용 시기가 지난 육아용품은 아깝게 방치되는 경우가 많았다. 단순히 물건을 나눔하는 것뿐만 아니라 회원들 간의 커뮤니티도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안쓰는 육아용품을 필요한 육아용품으로 교환하고 싶다면 크라잉베베 공식 홈페이지 '행복한 육아의 시작 크라잉베베'에 가입하면 된다. 구글플레이에서도 '크라잉베베'를 다운 받을 수 있다.

키즈맘 구채희 기자 chaehee@hankyung.com

▶ 당신의 남편은 '프렌디'인가요?
입력 2016-01-25 12:42:00 수정 2016-01-25 12:42:00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