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소유진 "딸이 백종원 판박이 … 남편 출근해도 집에 백종원 또 있다"

입력 2016-02-10 12:04:01 수정 2016-02-10 12:06: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해피투게더 방송화면=KBS 제공



소유진이 남편 백종원을 꼭 빼닮은 딸과의 일상을 공개했다.

오는 11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에는 ‘님 좀 왕인 듯’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는 왕(王)급 매력을 탑재한 배우 군단인 소유진-왕빛나-임수향-신혜선-권오중이 출연해 시청자들에게 웃음 폭탄을 선사할 예정.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소유진은 남편 백종원과의 3년차 결혼생활의 모든 것을 허심탄회하게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특히 소유진은 지난 해 9월, 둘째 딸을 출산하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에 대해 소유진은 “둘째가 백종원을 꼭 닮았다”면서 “분명히 아침에 남편이 출근을 했는데 집에 남편이 또 있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소유진은 “백종원의 헤어, 메이크업, 의상 등을 모두 내가 해준다. 새벽에 나가도 새벽에 일어나 직접 해준다”면서 범접불가의 남편 사랑을 드러내 모두 혀를 내두르게 만들었다. 이에 10년차 결혼 선배 왕빛나는 예외 없는 ‘결혼 3년 고비론’을 주장하며, 소유진-백종원의 달달한 결혼 생활에 난항을 예언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

키즈맘 이미나 기자 helper@hankyung.com
▶흉악범 얼굴공개, 어떻게 보시나요?
입력 2016-02-10 12:04:01 수정 2016-02-10 12:06:00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