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독감주의보, 호흡기 질환 예방하는 집안 청소법

입력 2016-02-24 11:57:00 수정 2016-02-24 12:13: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최근 들쑥날쑥 한 날씨가 이어지면서 독감의심환자가 유행주의보 기준의 4배에 달하며 기승을 부리고 있다. 면역력이 낮아져 각종 질병에 걸리기 쉬운 시기에는 개인위생은 물론 평소 관리에 소홀했던 주변 환경을 청결하게 유지하는 것이 예방의 지름길이다. 독감 유행 시기를 건강하게 보낼 수 있는 주변 위생관리법을 소개한다.

키즈맘 모델 서현민(키즈맘 DB)




◇ 집안 틈새 먼지 제거가 필수

기침, 비염 등 호흡기질환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집안 구석구석 먼지 제거에 더욱 신경을 써야 한다.

청소할 때는 먼지가 날릴 수 있는 진공청소기보다 스팀청소기나 물걸레를 이용해 먼지를 제거하는 것이 좋으며 침대나 소파 밑, 가구 틈새에 낀 먼지 등 주변을 더욱 꼼꼼하게 닦아야 한다. 관리에 소홀하기 쉬운 침대와 장롱 위, 아랫부분은 긴 막대기에 신문지를 말아 물을 적신 후 굴리듯 문지르면 젖은 신문지에 먼지가 묻어 나온다.


◇ 먼지 소굴인 커튼도 관리가 중요

커튼은 잦은 세탁이 번거로워 방치하는 경우가 많다. 제때 관리하지 않으면 먼지 소굴이 될 수 있으므로 주기적으로 청소해 주는 것이 좋다. 커튼 청소는 먼저 분무기로 물을 골고루 뿌려준 후 페트병에 스타킹을 씌워 쓸어 내리면 손쉽게 먼지를 제거할 수 있다.

버티컬 블라인드는 스펀지와 요리집게를 이용하면 위생적으로 청소할 수 있다. 요리집게 양쪽 끝에 스폰지를 하나씩 끼우고 중성세제를 푼 물에 적셔준다. 세제물이 흘러내리지 않도록 물기를 적당히 짠 후 스펀지를 끼운 요리집게로 블라인드를 위에서 아래로 쓸어내면 된다. 알루미늄 블라인드는 고무장갑 위에 목장갑을 끼고 식초와 물을 1대1의 비율로 섞어 닦아주면 깔끔하게 제거할 수 있다.



◇ 하루 중 많은 시간을 머무르는 사무실도 꼼꼼하게 청소

집보다 사무실에서 더 많은 시간을 보내는 직장인은 사무실 내 책상, 전화기 등 주변환경의 청결에 유의해야 한다.

먼지가 쉽게 붙는 컴퓨터 모니터나 노트북 등의 제품은 정전기 방지제가 첨가된 세제나 먼지와 각종 오염물질 및 항균효과를 한번에 해결해주는 다목적 세제를 사용해보자. 애경에스티 ‘홈즈 퀵크린 다목적용’은 스프레이 타입의 99.9% 항균력을 갖춘 다목적세제로 분사 후 헹굴 필요 없이 마른걸레로 닦아내면 돼 사용이 간편하며 은은한 허브향으로 향기롭게 관리해준다.

자료제공=애경에스티
키즈맘 이미나 기자 helper@hankyung.com
입력 2016-02-24 11:57:00 수정 2016-02-24 12:13:00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