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직장인 3분의 1, 아침 식사 거의 안 먹는다

입력 2016-03-18 16:22:00 수정 2016-03-18 16:22: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키즈맘모델 양윤지벨라(키즈맘DB)



최근 한 설문 조사 결과에 따르면 직장인 3명 중 1명이 아침 식사를 거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7일 맥도날드는 한국식품건강소통학회와 함께 20대 - 40대 직장인들을 대상으로 이들의 아침 식사 행태와 관련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총 1,000명이 참여한 이번 조사에서 대부분의 직장인들이 아침 식사의 중요성에 동의했다. 93%의 직장인들이 아침 식사가 건강에 영향을 미친다고 답변했고, 87%는 아침을 먹지 않을 경우 점심에 폭식을 하거나 간식을 많이 먹고 있다고 밝혔다.

하지만 약 3분의 1인 308명의 응답자가 아침을 거의 먹지 않는다고 답했고, 이 중 69.2%가 ‘시간이 없어서’ 못 먹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맥락에서 아침을 먹되 밖에서 해결하는 직장인의 경우 92%가 빠르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테이크아웃 매장인 패스트푸드점, 편의점, 커피전문점을 찾는 것으로 집계됐다.

또한 따뜻한 국물과 밥으로 대변되던 직장인들의 아침 식사 메뉴가 다변화 되고 있다는 흥미로운 결과도 눈길을 끌었다. 아침 식사를 한다고 응답한 직장인 중 405명이 밥과 국을 먹었고, 나머지는 빵 및 버거류, 시리얼 및 과일, 분식 등 다른 메뉴를 먹는다고 답변했다.

한국식품건강소통학회 권대영 회장(한국식품연구원 책임연구원)은 “업무ㆍ회식 등으로 건강을 챙기기 힘든 직장인에게 아침 식사보다 훌륭한 보약은 없다”며 “신선한 계란 등 영양적으로 균형 잡힌 음식을 섭취, 하루에 필요한 에너지를 충분히 얻을 것”을 당부했다.

키즈맘 이미나 기자 helper@hankyung.com
입력 2016-03-18 16:22:00 수정 2016-03-18 16:22:00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