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거뭇거뭇한 모공 탈출하는 3단계

입력 2016-06-16 10:45:01 수정 2016-06-16 10:48: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한 낮 기온이 30도를 웃돌면서 본격적인 여름이 시작되고 있다. 요즘같이 날씨가 뜨거워질 때에는 모공이 쉽게 늘어난다. 기온이 1℃ 올라갈 때마다 피지가 10%씩 증가하고, 땀의 배출도 늘기 때문이다.

최근에는 미세 먼지와 같은 외부 오염 물질이 많아지면서 늘어난 모공 사이로 들어가 트러블을 유발하기도 한다. 늘어난 모공은 미용상의 문제뿐 아니라 피부 건강도 위협하기 때문에 적절한 관리가 필요하다.


사진제공 = 베네피트



◆ 모공 관리 1단계-깨끗이 청소해 줄 것

모공 크기를 줄이기 위해서 가장 먼저 해야 할 일은 피지와 노폐물을 제거하는 일이다. 각질을 제거하고, 모공 속 피지와 노폐물을 꼼꼼하게 닦아내는 클렌징 과정을 통해 피부 트러블과 모공이 늘어나는 것을 예방할 수 있기 때문이다. 세안할 때에는 1차 클렌징을 통해 메이크업과 오염물질을 가볍게 닦아낸 뒤 약산성 폼 클렌저로 충분한 거품을 내 2차 세안을 해주는 것이 좋다. 좀 더 꼼꼼한 클렌징을 원한다면 촘촘한 모로 이루어진 모공 브러쉬 사용을 추천한다. 세안 후 유독 모공이 도드라져 보이는 부위에는 모공전용 마스크를 통해 집중 관리를 해주면 더욱 큰 효과를 볼 수 있다.

추천제품 : 베네피트 ‘인스턴트 와이프아웃 마스크’


◆ 모공 관리 2단계 – 피부 온도를 낮춰줄 것

모공 다이어트를 위해서는 피부 온도를 낮출 필요가 있다. 피부가 지속적으로 열에 노출되면 모세혈관과 모공이 확장되면서 진피층이 탄력을 잃으며 피부 노화가 발생하기 때문이다. 낮 시간 동안 야외활동으로 뜨거워진 피부에는 수딩 제품을 사용해 피부 온도를 일정하게 유지하고, 시원하게 만들어 주는 것이 좋다.

추천제품 : 베네피트 ‘매트 레스큐’, 퓨어스킨 '아이스 쿨링 앤 수딩 마스크'


◆ 모공 관리 3단계 – 프라이머를 사용할 것

모공 다이어트는 스킨케어 단계뿐 아니라 메이크업 단계에서도 꼭 필요하다. 늘어난 모공 위에 그대로 화장할 경우 모공이 도드라져 보일 뿐 아니라 메이크업 지속력도 떨어지기 때문이다. 메이크업 전 단계에 프라이머를 통해 유분을 잡아주고, 모공을 메워 피부 표면을 매끈하게 해주면 깨끗한 피부 표현은 물론 오랜 시간 무너지지 않는 메이크업을 완성할 수 있다.

추천제품 : 베네피트 ‘더 포어페셔널’


키즈맘 이미나 기자 helper@hankyung.com
입력 2016-06-16 10:45:01 수정 2016-06-16 10:48:00

#뷰티 , #메이크업 , #모공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