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바운서-아기침대로도 활용 가능한 다기능 식탁의자 인기

입력 2016-07-11 11:26:03 수정 2016-07-11 18:42: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최근 식탁의자를 비롯해 바운서나 아기침대 등 다양한 용도로 사용할 수 있는 유아용품이 인기를 끌고 있다.

합리적인 소비가 확산되면서 육아용품을 구매하는 소비자들의 트렌드가 바뀌고 있는 상황. 이러한 추세에 맞춰 다기능 실속형 브랜드가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것.


이태리 프리미엄 유아용품 브랜드 뻬그뻬레고는 2016년 NEW '씨에스타(SIESTA)' 아기식탁의자를 출시, 부모들 사이에서 인기몰이 중이다.

씨에스타는 아이의 성장 속도에 따라 식탁의자를 비롯해, 침대, 이유식 의자 등 다기능으로 신생아부터 최대 6세까지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이다.

5단계 조절로 최대 170도까지 등받이 각도 조절뿐 아니라 9단계 높낮이 조절로 다양한 상황에 맞춰 사용이 편리하다.


육아전문 브랜드 콤비코리아㈜에서는 아기를 재우는 데 걸리는 시간을 획기적으로 줄여주는 ‘네무리라 오토스윙’을 출시했다.

콤비 네무리라는 신생아부터 48개월까지 사용 가능하며, 아기침대를 비롯해 바운서, 식탁의자 등 다기능으로도 활용할 수 있다.

콤비가 발표한 조사에 따르면 아기를 재우는데 평균 40분이 소요됐다면 네무리라에 재웠을 때는 평균 5분 36초로, 재우는 시간이 8분의 1로 단축된다.

키즈맘 김정은 기자 jekim@hankyung.com

▶맞춤형 보육제도, 어떻게 생각하세요?
입력 2016-07-11 11:26:03 수정 2016-07-11 18:42: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