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우리 아이 쑥쑥 ‘키’ 크게 하는 3가지 비법

입력 2016-07-15 19:17:26 수정 2016-07-15 19:19:5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모든 부모의 소망이 있다면 내 아이는 훤칠하게 자랐으면 하는 마음이다. 아이의 키 성장에 있어서 중요한 요소는 무엇일까? 아이의 성장에 관한 궁금증과 키 크는 데 중요한 3가지 비법을 소개한다.

◆ 만 3세까지의 성장이 중요해


아이는 태어나면서 폭발적으로 성장하기 시작한다. 생후 12개월이 되면 처음보다 키가 평균적으로 25cm가 자라나고 생후 24개월까지 평균 12.5cm, 생후 36개월까지 평균 6cm가 자라난다.

만3세 까지는 가장 많은 성장과 발달이 진행되는 시기로 잔병치레 없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각별히 신경써야 한다.

◆ 키 성장에 중요한 유전적, 환경적 요인

자녀의 키 성장에 영향을 주는 요인은 크게 유전적 요인과 환경적 요인으로 구분할 수 있다. 키 성장은 유전적인 요인이 70%를 차지하고 나머지 30%가 환경적인 요인으로 결정된다.

모 든 부모는 자신의 키보다 더 크게 성장 하기를 기대하기 때문에 환경적 요인이 무엇인지 궁금해한다. 키 성장에 있어서 중요한 환경적 요인은 사회 경제적인 요인과 신체적 환경, 심리적 요인, 운동 및 신체 자극, 영양, 질병 등이 있다.

◆ 성장기 어린이를 위한 키 크는 비법

1. 아침 식사는 필수

성장에 꼭 필요한 영양소를 공급하기 위해서는 정크푸드가 아닌 신선하고 균형 잡힌 영양소가 풍부한 음식을 섭취해야 한다.

그 중에서 아침 식사를 하는 것이 중요한데 아침 식사를 하게 되면 포도당이 잠자고 있던 뇌를 깨워 키 성장에 영향을 주고 집중력 향상과 비만 예방에 도움을 준다. 또한, 아침 식사하는 식습관을 어릴 때부터 길러야 제2의 급성장기로 불리는 사춘기 시기의 키 성장에 긍정적인 영향을 끼친다.

2. 수면의 양보다 수면의 질

수면은 양보다 질이 중요하다. 수면은 렘수면과 비렘수면으로 나뉘는데 깊이 잠 들지 않은 렘수면 상태의 경우 뇌가 온전한 휴식을 할 수 없어 성장에 방해가 된다. 반면 비렘수면 상태는 깊은 잠에 빠져 꿈꾸지 않고 안구 운동을 하지 않는 등 성장에 도움이 되는 상태로 성장호르몬이 분비되는 시기다.

성장호르몬이 분비되는 밤 10시부터 새벽 2시 사이에 충분한 수면이 이뤄질 수 있도록 밤 9시 이전에는 잠드는 습관을 들이고 깊은 숙면에 빠질 수 있도록 수면 등 조절과 실내환경을 쾌적하게 만들어 준다.

3. 성장점을 자극하는 운동과 마사지

성 장을 위해서는 성장점을 자극하는 운동과 성장통을 완화시키는 마사지를 해야 한다. 성장점을 자극하는 대표적인 운동으로는 걷기와 줄넘기, 농구, 축구, 발레 등이 있다. 이 외에도 꾸준한 스트레칭과 바른 자세가 키 성장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
성장통은 대부분 밤에 나타나며, 고통을 동반하기 때문에 잠에 깊게 들지 못한다. 성장통을 완화하는 방법은 따뜻한 물수건을 이용해서 찜질하고 근육과 성장점을 지압해 근육을 풀어주는 마사지를 한다.

◆ 키 성장에 방해되는 아토피 피부염

아토피 피부염을 가진 아이들의 경우 극심한 가려움증과 통증으로 인해서 깊은 잠에 빠지지 못한다. 깊은 잠에 빠지지 못하기 때문에 성장 호르몬 분비에 영향을 주어 키가 잘 자라지 않을 수 있다.

아토피 피부염에 영향을 주는 음식과 환경을 개선하기 위해서 우유나 계란 등 알레르기를 유발하는 음식을 자제하고 보습제를 자주 덧발라 피부가 건조해지지 않게 유지해준다.

◆ 우리 아이 키 예상해 보기

유전적인 요인으로 결정되는 아이의 키를 계산해보는 공식은 남녀 각각 다르다. 먼저 남자아이라면 (아버지의 키 + 어머니의 키 + 13cm) /2고 여자아이라면 여자의 키: (아버지의 키 + 어머니의 키 - 13cm) /2다.

키즈맘 류신애 기자 loveu@hankyung.com

▶맞춤형 보육제도, 어떻게 생각하세요?
입력 2016-07-15 19:17:26 수정 2016-07-15 19:19:53

#3-5살 , #헬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