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바쁜 엄마들을 위한 가정식 반찬배달 서비스

입력 2016-08-02 17:38:36 수정 2016-08-02 17:38:3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매일매일 가족들의 끼니를 챙기는 것도 쉬운 일이 아니다. 출근 준비를 해야 하는 워킹맘이라면 더더욱 그럴 터. 밥상을 차리기에 지쳤거나 손님 맞이 음식을 만들 시간이 부족할 때, 혹은 아이의 편식으로 고민이 많아졌다면 가정식 반찬 배달 서비스의 힘을 빌려 보자. 끓이고 데우기만 하면 되는 맛있는 음식들이 새벽 일찍 집 앞으로 찾아올 테니까.

◆ 더반찬(www.thebanchan.co.kr)

다양한 종류의 국, 반찬, 김치, 안주거리, 육류 등을 골라서 구매할 수 있는 사이트. 39가지의 메뉴 중 10가지를 골라 담는 '7데이세트'가 인기다. 메뉴는 매주 목요일 오후 9시 이후에 리뉴얼되며 가격은 2만8400원이다. 여름을 맞아 도토리묵사발, 비빔메밀국수, 곤드레나물밥, 리얼리티오렌지주스 등이 할인된 가격에 판매 중이다. 메추리알간장조림, 버섯불고기, 쥐포채간장조림, 떡갈비조림 등 아이들을 위한 메뉴도 다양하다. 수도권은 새벽 직배송, 전국 우체국 택배 배송 서비스 및 퀵서비스를 제공한다.

문의: 02-6408-9770


◆ 더푸드(www.ithefood.co.kr)

7일 주기로 업데이트되는 31가지 메뉴 중 선택해서 식단을 구성할 수 있다. 가격은 2만9800원. 월별로 음식을 받을 수 있는 월별 정기배송 서비스도 제공한다. 일반형(국 2가지, 반찬 5가지), 슬림형(국 1가지, 반찬 4가지), 반찬형(반찬 5가지), 라이트 슬림형(국 1가지, 반찬 3가지), 라이트 반찬형(반찬 4가지) 중 선택 가능하다. 메뉴를 랜덤으로 보내 주는 대신 가격을 30~50% 가량 할인해 주는 랜덤박스 서비스도 제공한다. 아이들을 위한 비엔나치즈떡볶음, 갈비볶음밥, 연어볶음밥, 김치망고소스돼지고기스튜 등이 있다.

문의: 1544-7409


◆ 델리우드(www.deliwood.co.kr)

아이 반찬과 단체도시락, 세트 메뉴를 주문할 수 있는 곳. 조린 반찬, 볶은 반찬, 무친 반찬, 요리, 국, 구이, 튀김 등 다양한 메뉴가 준비돼 있다. 출산 후 몸조리에 도움이 되는 몸조리세트(바지락미역국, 쇠고기미역국, 돼지고기장조림, 숙주나물, 고사리볶음, 늙은호박부침개), 아이를 위한 밥상머리교육세트(총 4회 배송) 등이 인기다. 카레, 장조림, 전, 계란말이 등 아이들을 위한 메뉴도 수십 가지 이상 준비돼 있다. 평일 오전 9시 30분까지 결제한 주문에 한해서 당일조리 후 당일배송한다.

문의: 070-4114-3235


◆ 소중한식탁(www.so-poong.com)

젓갈, 장조림, 볶음 등의 집반찬을 비롯, 모임상차림에 어울리는 음식을 판매한다. 메뉴에 따라 가격이 상이하다. 집들이, 생일, 기념일, 캠핑 등 특별한 날에 어울리는 음식을 살 수 있다. 맥주 안주로 어울리는 왕새우튀김과 사천식 버로윙, 캠핑에 어울리는 국물떡볶이와 삼겹살꼬치 등 테마에 맞는 세트가 다양하다. 단품으로는 단호박 소갈비찜, 쇠고기미역국, 크래미 동그랑땡 등의 한식, 상하이고추잡채와 꽃빵, 가마솥해물누룽지탕 등의 중식, 양념바베큐등갈비, 훈제연어플래터 등의 양식, 샤브샤브와 꼬치요리가 있는 퓨전, 쿠키와 브라우니 등의 디저트로 구성돼 있다. 완조리 음식은 매장 픽업 및 퀵 배송으로 운영되며 반조리 음식은 퀵, 택배, 직접 수령 등이 가능하다.

문의: 1800-6544


◆ 쿡찬(www.cookchan.co.kr)

월회원제와 메뉴 단품, 계란말이와 깍두기 등의 밑반찬, 베이비립과 웨지감자 등과 같은 홈파티음식을 판매하는 사이트. 월회원제는 한가족형(국 2, 요리 2, 반찬 3), 싱글형(국 1, 요리 1, 반찬 3), 반찬형(요리2, 반찬3)으로 구성돼 있으며 날짜에 따라서 단품 메뉴를 선택할 수 있다. 1회 이용상품은 한가족형으로 3만3000원이다. 선주문 후생산 방식이며 주문은 평일 기준 이틀 전에 마감된다. 수도권은 새벽 직배송, 지방은 우체국 택배 배송 서비스를 제공한다.

문의: 1588-3144

노유진 키즈맘 기자 genie89@hankyung.com
입력 2016-08-02 17:38:36 수정 2016-08-02 17:38:36

#육아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