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불량 식당 궁금했다면? '모바일 앱'으로 확인하세요

입력 2016-08-19 13:39:31 수정 2016-08-19 13:39:3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주변에 있는 불량 음식점 정보를 쉽게 파악하고 회수·폐기 대상 식품 정보도 확인할 수 있는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이 개발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전국 식품 업체 128만곳과 국내 판매 중인 식품 101만건, 수입식품 119만건의 정보를 제공하는 '내손안(安) 식품안전정보' 앱을 19일부터 사용할 수 있다고 밝혔다.

이번에 개발된 앱은 네이버 지도와 연계해 휴대폰 소지자 주변 2㎞ 내에 있는 동네 음식점, 편의점, 제과점 등 식품접객업체의 인허가, 행정처분 정보 등을 알려준다.

최근 3년간(음식점은 1년간) 행정처분을 받은 비위생적 식품업체와 국내 유통 단계에서 부적합 판정을 받아 회수·폐기된 불량식품 정보를 확인할 수 있고, 불량 식품을 신고할 수 있는 기능도 제공한다.

구글 Play스토어에서 '식약처' 또는 '내손안 식품안전정보'를 검색해 무료 설치할 수 있다.

김정은 키즈맘 기자 jekim@hankyung.com
입력 2016-08-19 13:39:31 수정 2016-08-19 13:39:31

#이슈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