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경찰 출석 엄태웅, "조사를 통해 소명하겠다" 외에는 묵묵부답

입력 2016-09-01 17:28:27 수정 2016-09-01 17:28:4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영화배우 엄태웅(42)이 성폭행 혐의에 대한 조사를 받기 위해 경기 분당경찰서에 출석했다.

엄태웅은 이날 조사가 예정된 오후 2시보다 5분 빨리 경찰서에 나타났다. 엄태웅은 고소 내용을 인정하느냐는 취재진 질문에 "경찰 조사를 통해 소명하겠다"고 짧게 답했다. 이어 취재진이 여러 질문을 했지만 엄태웅은 "경찰 조사를 통해 밝히겠다"는 말만 되풀이한 뒤 경찰서 안으로 들어갔다.

경찰은 이미 고소인 A(35·여)씨를 상대로 한 고소인 조사를 마친 상태다. A씨는 사건 시점과 경위 등이 구체적으로 명시되지 않은 고소장 내용과는 달리, 고소인 조사과정에서 비교적 구체적으로 피해 내용을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진술 외 증거물은 제출하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엄태웅을 상대로 범행 장소로 지목된 오피스텔에 간 사실이 있는지, 실제 성관계가 있었는지 등을 집중 추궁할 예정이다.

앞서 A씨는 7월 15일 "올해 1월 남자 연예인(엄태웅)이 찾아와 성폭행했다"고 주장하며 검찰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이 과정에서 고소인 A씨는 여러 유흥주점 업주들로부터 선불금 사기를 친 혐의로 현재 법정 구속된 상태인 것으로 밝혀져 논란이 일었다.

엄태웅 소속사 측은 "고소인의 악의적인 주장에 임신 중인 엄태웅의 아내가 충격을 받았다"라고 공식입장을 전했다. 또 "본인 확인 결과 고소인이 주장하는 내용은 전혀 사실이 아니다. 이 사건과 관련한 진실을 밝히기 이해 엄태웅은 경찰 조사에 성실히 임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가수 엄정화의 동생인 엄태웅은 1997년 영화 '기막힌 사내들'로 데뷔한 뒤 '실미도', '시라노-연애조작단', '건축학개론' 등에 출연했으며, 최근 종영한 SBS '원티드'에서 주연을 맡았다. 원로배우 윤일봉의 딸이자 발레리나인 윤혜진과 2013년 결혼했으며, 딸 지온과는 지난해 말까지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했던 바 있다.

노유진 키즈맘 기자 genie89@hankyung.com
입력 2016-09-01 17:28:27 수정 2016-09-01 17:28:40

#이슈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