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올바른 훈육을 위한 부모의 지침 5

입력 2016-10-24 18:00:45 수정 2016-10-24 18:00:4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아이를 훈육할 때 가장 필요한 것은 무엇일까. 훈육 시 부모에게 필요한 지침을 살펴 우리 아이를 위한 올바른 훈육법을 마련해보자.

아이의 말을 끝까지 들어주자

아이를 훈육할 때는 무조건 부모의 입장에서 훈계만 하려는 것이 아니라, 아이가 말할 기회와 시간을 넉넉히 줘야 한다. 아이와의 대화를 통해 아이에게는 해명의 기회를 제공해야 하며, 아이의 마음을 먼저 헤아리고 이해하려는 자세가 훈육의 가장 기본이며 기초이다.

사람들이 많은 곳에서는 훈육을 삼가자

어린 아이라고 해서 수치심을 모르지 않는다. 아이를 훈육할 때 사람이 너무 많은 자리에서는 훈육을 삼가자. 특히 또래 나이의 친구들이나, 형제들과 함께 있을 때 훈육을 하게 되면 아이가 마음에 큰 상처를 입을 수 있으니 주의한다.

일관성있게 훈육하자

훈육시 가장 중요한 것은 일관성을 얼마나 지키고 있느냐다. 아이의 잘못된 행동이나 태도에 있어서 부모 스스로 규율을 정해 아이의 훈육에 지침으로 삼아야 한다. 규칙 없이 어떤 순간에는 혼을 내고 어떤 때에는 아무 일도 아닌 듯 넘어간다면 오히려 아이는 반항심이 생겨 부모의 훈육에 반기를 들 수 있다. 때문에 아이와 부모 모두를 위해 규칙있는 훈육 방법을 마련한다.

아이들의 집중력은 짧다

훈육하는 시간이 길어지면 아이는 산만해지고 이는 오히려 부모의 화를 더욱 크게 만드는 계기가 될 수 있다. 부모와 아이 모두 감정적으로 마음이 상하지 않으려면 훈육 시 아이의 잘못한 행동이나 말, 태도에 대해 한 가지씩 짧게 말해야 한다. 아이에게 훈계를 하다가 예전의 잘못했던 행동까지 모두 언급하며 나무라는 것은 오히려 아이를 더욱 지치게 만들고 더 나아가 훈육 자체에 대해 지루해하거나 반성하지 못하는 계기를 마련해 줄 수 있다.

공동 규율을 만들자

아이에게만 규칙을 정해 지키라고 강요할 것이 아니라 가족간에 부모도 함께 지킬 수 있는 공동 규율을 만들어 부모와 아이가 함께 규칙을 지켜나가는 방법을 모색해 보자. 아이는 부모가 자신과 함께 규율에 대해 중요하게 생각하고 함께 지켜나가려고 할 때 더욱 자신의 행동이나 태도에 조심하게 된다. 무조건적으로 아이에게만 강요하는 것은 올바른 훈육의 시작이라 볼 수 없다.

참고=<열 살 전에, 더불어 사는 법을 가르쳐라>(걷는나무)

박세영 키즈맘 기자 syp89@hankyung.com
입력 2016-10-24 18:00:45 수정 2016-10-24 18:00:45

#교육 , #3-5살 , #훈육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