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배우 서재경, 6살 연상 사업가와 오는 27일 결혼

입력 2016-11-23 19:48:07 수정 2016-11-23 19:48:0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아역 배우 출신 서재경이 품절남 대열에 합류한다.

서재경은 오는 27일 오후 서울 서초구 한 웨딩홀에서 웨딩마치를 울린다. 6살 연상인 예비신부는 미모를 갖췄으며 현재 개인 사업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지인의 소개로 만난 두 사람은 여가생활을 즐기다 가까워져 결혼에 골인하게 됐다. 27일 결혼식 사회는 개그맨 이광석과 KBS 아나운서 한상헌이, 주례는 산울림 극단 대표 임영욱 감독이 맡는다.

한편 서재경은 지난 1990년 '고향의 민들레'로 데뷔해 드라마 '한지붕 세 가족', '하늘만큼 땅만큼', '사춘기', '카이스트'와 영화 '와일드 카드', '봄 여름 가을 겨울 그리고 봄', '웰컴 투 동막골' 등에 출연했다.

김정은 키즈맘 기자 jekim@hankyung.com
입력 2016-11-23 19:48:07 수정 2016-11-23 19:48:07

#이슈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