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부드러운 입술 만들려면…겨울철 '생활 속 립케어'

입력 2016-12-09 14:41:13 수정 2016-12-09 14:41:1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건조한 겨울에는 입술이 갈라지기 쉬워 립케어에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특히 입술 피부는 각질층이 매우 얇고 연약해 수분을 유지하기 어려운 부위다. 겨울철 촉촉한 입술을 만드는 생활 속 팁을 소개한다.


◆수분과 영양 공급하는 '립밤'은 수시로

겨울에는 립밤을 갖고 다니면서 수시로 입술에 덧바르자. 립밤은 입술에 수분과 영양을 공급하는 역할을 맡는다. 립밤을 고를 때는 비타민 등 영양분이 함유됐는지 성분을 확인한다.

만약 립밤이 없다면 고농축 에센스와 아이크림을 섞어 바르는 것도 좋다. 아이크림은 얇고 민감한 눈가에 바르는 제품으로 표피가 얇은 입술에도 잘 맞는다. 이 외에 입술에 꿀을 바르거나 알로에 젤을 바르는 것도 도움이 된다.

◆입술도 '클렌징'과 '각질관리' 중요해

입술도 클렌징이 중요하다. 특히 립스틱을 바르는 여성은 제품의 색소 성분이 입술에 남아 침착될 수 있다. 화장을 지울 때 입술 또한 꼼꼼한 클렌징이 필요한데 이 때 순하고 자극이 적은 립 전용 리무버를 이용하자. 화장 솜에 리무버를 묻혀 입술 위에 5초 정도 올려 놓은 뒤 가볍게 닦고 입술을 팽팽하게 당겨 주름 사이의 잔여물을 제거한다.

또한 부드러운 입술을 위해 일주일에 1번 정도는 각질 제거를 하자. 립밤이나 바세린을 입술에 듬뿍 발라 10분간 둔 뒤 물티슈로 살살 문지르면 된다. 이렇게 되면 충분히 불어난 각질이 물티슈에 묻어나 손쉽게 관리할 수 있다.

김정은 키즈맘 기자 jekim@hankyung.com
입력 2016-12-09 14:41:13 수정 2016-12-09 14:41:13

#뷰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