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설 기차표 예매…1인당 최대 12장까지 가능

입력 2017-01-10 10:00:26 수정 2017-01-10 10:00:2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2017 설 기차표 예매가 오는 12일까지 계속된다.

한국철도공사는 코레일 홈페이지(www.letskorail.com)를 통해 10일 설날 승차권 예매 서비스를 시작했다. 이번 예매 서비스는 오는 26일부터 30일까지 승차권에 한해 판매되며 무궁화호 이상 모든 열차승차권의 예매가 가능하다. 1인당 최대 12장(1회당 6매, 가족석 1세트는 4매로 산정)까지 가능하며 코레일 홈페이지 예매 사이트 및 매표소 현장구매를 이용하면 된다.

결제기간 내(11일~15일) 결제하지 않은 경우 자동 취소되며 홈페이지 서비스를 이용할 경우 코레일멤버십을 가진 회원에 한 한다. 잔여석 승차권은 내일(11일) 오후 4시부터 시작된다.

자유석, 유아동반석, 노인석 등의 운영과 선물하기 서비스는 중지된다. 또한 동일한 시간대의 열차는 중복 예약할 수 없으며 단거리 구간(서울-수원, 부산-삼랑진) 예매도 중지된다.

한국철도공사는 이번 설 연휴 기차표 예매와 관련해 "예매시작 직후에는 많은 고객의 동시 접속이 집중돼 지연될 수 있다. 대기순서에 따라 자동 접속되니 안내에 따라 예매를 진행한다. 예약요청 가능 횟수는 6회로 제한되며 3분이 경과된 후에는 재접속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박세영 키즈맘 기자 syp89@hankyung.com
입력 2017-01-10 10:00:26 수정 2017-01-10 10:00:26

#이슈 , #설날 , #기차표 , #코레일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