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주영훈 딸 라엘, 삼촌 윤정수와 '먹방' 요정 등극

입력 2017-01-13 10:31:43 수정 2017-01-13 10:31:4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개그맨 윤정수가 작곡가 주영훈의 둘째 딸 라엘 양과 짜장면을 먹으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주영훈은 지난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정수 삼촌은 장난꾸러기. 라엘이를 따라하는 따라쟁이. 라엘이의 공포에 질린 눈빛"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서 윤정수와 주라엘 양은 입가에 짜장면 소스를 묻히고 나란히 앉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뻬그뻬레고 식탁의자에 앉아 그로위시의 졸리 유아식기에 짜장면을 담아 먹는 모습이 사랑스럽다.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라엘이가 훨씬 더 귀엽고 깜찍해요.", "나도 라엘이하고 놀아줄 수 있는데", "라엘이 표정봐. 괜히 짜장면 먹고 싶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hankyung.com
입력 2017-01-13 10:31:43 수정 2017-01-13 10:31:43

#주라엘 , #윤정수 , #주영훈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