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수목드라마 '사임당', 현모양처 아닌 예술혼 불태운 여성의 삶 강조…시청률 1위 비결은?

입력 2017-02-01 15:34:09 수정 2017-02-01 15:34:0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배우 이영애의 1인 2역 연기로 화제를 모은 SBS '사임당, 빛의 일기'가 시청률 1위를 기록하며 앞으로의 전개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지난 26일 첫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사임당, 빛의 일기'는 연속 방송된 이후 첫회 시청률 이 16.6%, 15.6%, 2회 시청률이 각 16.6%, 16.3%(닐슨코리아 집계결과, 수도권 전국 기준)를 기록하며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기록했다.

위작스캔들에 휘말린 시간강사 서지윤(이영애 분)이 금강산도의 진실과 사임당(이영애 분)의 일기 속에 감춰진 비밀을 풀어내는 사극인 '사임당'은 이겸(송승헌 분)과 사임당(이영애 분)의 절절한 로맨스 또한 예고돼 시청자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앞서 방송 전부터 사임당 신씨의 삶을 재해석한 작품으로 주목받은 '사임당 빛의 일기'는 천재화가 사임당의 예술혼과 불멸의 사랑을 그렸으며 이영애는 이번 드라마에서 과거와 현재를 넘나드는 캐릭터를 맡아 열연했다.

특히 '사임당'은 기존 신사임당이 가지고 있는 현모양처의 이미지와는 다른 예술가로서의 면모를 강조하며 시청자들에게 새로운 신사임당의 삶을 선보일 예정이다.

시청률 1위의 기록 뒤에는 워킹맘 시간강사 서지윤과 사임당의 평행우주와 같은 삶, 이태리에서 발견된 미인도와 고서적, 첫사랑 사임당과 이겸의 만남 등이 장면들이 선정됐다.

박세영 키즈맘 기자 syp89@hankyung.com
입력 2017-02-01 15:34:09 수정 2017-02-01 15:34:09

#이슈 , #수목드라마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