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신·출산

Pregnancy & birth

둘째가 생기지 않는 이유

입력 2017-09-04 18:33:17 수정 2017-09-05 15:33:1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자연 임신으로 첫째 아이를 무사히 출산했다고해서 둘째도 문제없을 거라 생각하는 부부들이 많은데 의외로 첫째 아이 출산 후 둘째가 생기지 않아 고민하는 난임 부부들이 많다. 둘째 난임의 경우 정상적인 부부관계를 1년 이상 지속했음에도 불구하고 임신이 되지 않는 경우로 원인은 첫째 출산 후 늘어난 체중, 스트레스, 환경 호르몬 등 다양하다. 그 중에서도 문제가 되는 것이 바로 여성의 나이.

여성은 20대 후반부터 자궁과 난소에 노화가 시작되며 만 35세가 되면 급격히 난소의 노화 및 난자의 질 저하가 급격하게 진행된다. 아에 비해 사회적으로 결혼 시기는 점점 늦어지고 있으며 초산 물론이고 둘째를 갖는 시기는 더욱 늦어져 임신률이 줄어들게 되는 것이다. 나이 들면서 확률이 높아지는 부인과적 질환 예를들면 자궁근종, 자궁내막증, 골반유착, 자궁내막용종 등의 증가가 임신을 방해하는 요소가 된다. 또한 남성 역시 나이에 따라 꾸준히 정액량의 저하 및 정자질이 감소하기 때문에 난임의 원인은 부부 모두에게 생길 수 있으므로 난임이 의심된다면 부부가 함께 병원을 내원할 것을 권한다.

불임클리닉인 서울 라헬 여성의원의 김재원 원장은 둘째 난임으로 고민하고 있는 많은 부부들에게 “둘째 아이를 갖는 적절한 시기가 따로 있는 것은 아니지만 첫째 아이 출산 후 너무 빨리 갖기 보다는 6개월에서 약 1년 이후에 갖도록 하세요.그리고 부부의 연령이 만 35세 이전이면 임신 확률이 높습니다. 만약 이미 첫째 출산 후 몇 년의 시간이 훌쩍 지난 상황이라면 지금이라도 늦지 않았으니 난임 전문 병원을 내원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첫째 아이 출산 후 둘째 아이가 생기지 않는 경우는 검사하면 그 원인이 바로 발견되기 때문에 치료만 하면 임신 가능성이 높아질 수 있습니다.”라고 당부했다.

◆ 난임 예방 및 치료법
-피임약 또는 피임 기구는 사용하지 말 것.
-비타민, 식이섬유, 항산화 효과가 있는 음식과 영양제를 섭취할 것.
-동물성 지방은 되도록 피할 것.
-꾸준한 유산소 운동으로 체력 관리할 것.
-충분한 숙면과 휴식을 취할 것.
-술과 담배, 카페인은 자제할 것.


도움말 김재원(서울 라헬 여성의원 원장)













*더욱 자세한 내용은 키즈맘 네이버 포스트 기사를 참고하세요!
키즈맘 네이버 포스트 기사>>

박미란 키즈맘 기자 parkmran@kizmom.com
입력 2017-09-04 18:33:17 수정 2017-09-05 15:33:16

#서울라헬여성의원 , #둘째난임 , #부인과질환 , #난임 , #난임시술 , #김재원원장 , #불임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