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류현진♥배지현 결혼 전제 열애… '야구'로 맺은 사랑

입력 2017-09-13 16:51:47 수정 2017-09-13 16:51:4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메이저리거 류현진과 아나운서 배지현이 결혼을 전제로 2년간 열애 중임을 밝혔다. 류현진과 배지현은 '야구'라는 매개체를 통해 자연스럽게 연인으로 발전, 사랑을 키워온 것으로 보인다.

배현진의 소속사 코엔스타즈는 13일 “두 사람은 류현진 선수의 시즌 경기가 끝나는 시점 이후 결혼하는 것을 전제로 열애 중이다”고 전했다. 이어 “배지현 아나운서와 류현진 선수는 같은 동종 업계에서 만나 좋은 동료이자 든든한 지원군으로 2년간 서로를 배려하며 조심스레 만남을 유지했다”며 “아직 결혼에 대한 세부적인 내용은 결정된 바 없다. 조금 더 믿고 기다려 주신다면 좋은 소식으로 인사드리도록 하겠습니다”고 설명했다

한편, 류현진은 2006년 한화이글스에 입단해 2006년 신인왕과 MVP, 2008년 베이징올림픽 금메달 등을 비롯해 수많은 기록을 달성했으며 2013년에는 메이저리그에 진출, LA 다저스 소속의 선발투수로 5년째 활약 중이다.

배지현은 '야구 여신'으로 불리며 SBS스포츠를 통해 데뷔해 지난 2014년부터 MBC스포츠플러스에서 활동하고 있다. 앞서 류현진 측 다수의 매체를 통해 배지현과의 열애 사실을 인정했으며 류현진이 배지현 아나운서에게 "미국에 혼자 있어 많이 외롭다. 함께 있으면 좋겠다"고 청혼한 것으로 알려졌다.

송새봄 키즈맘 기자 newspring@kizmom.com
입력 2017-09-13 16:51:47 수정 2017-09-13 16:51:47

#류현진 , #배지현 , #야구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