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자폐증·아스퍼거증후군 치료 지침서, <자폐, 이겨낼 수 있어>

입력 2017-10-12 11:28:04 수정 2017-10-12 19:01:3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자폐, 이겨낼 수 있어”는 현재 자폐증 치료 현황에 관하여 설명하며 자폐 아동들이 앞으로
걸어가야 할 목표와 치료 방향이 담겨있다.

현재 국내에서 자폐증은 의료 사각지대에 놓인 질환이다. 제대로된 기본적인 치료 프로그램들이 이뤄지지 않고 있는 실정이다. 대형병원에 자폐증을 담당하는 전문의의 숫자는 턱없이 부족하고, 이들이 해줄 수 있는 일도 대부분 진단에 머무른다. 주요 의료기간의 치료를 대신하고 있는 아동발달센터에서의 치료는 효과를 보기에는 제한적인 상황.

그럼 자폐스펙트럼장애, 어떻게 치료할 것인가?

책에서는 “아는 만큼 호전이 되는 것이 자폐스펙트럼장애이다. 자폐스펙트럼장애 치료의 큰 걸림돌 중 하나는 부모의 잘못된 인식이다. 자폐스펙트럼장애에 대한 오해로 아동에게 불필요한 자극과 강제가 이루어지기 때문이다. 그 결과 아동의 폐쇄적 성향이 육아 과정에서 더 악화되는 경우가 많다. 그럼으로 자폐스펙트럼장애 치료의 첫걸음은 자폐스펙트럼장애를 제대로 이해하여 잘못된 생각을 바로 잡는 것이다.” 라고 말하고 있다.

이어 책속에는 자폐증 아동들의 특성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직·간접적으로 치료한 다양한 환자들의 사례들이 담겨 있으며 저자인 김문주 대표원장의 폭넓은 지식과 치료경험을 바탕으로 그동안 무비판적으로 이어져 온 자폐스펙트럼장애 치료의 문제점을 지적하면서, 자폐증의 제 증상에 따른 맞춤형 치료법을 그대로 담고 있다.

또한 김문주 대표원장은 비판적인 안목으로 현재를 성찰하고 있지만, 현재 많은 진전을 보이고 있는 자폐스펙트럼장애 연구 성과와 뇌-면역치료의 가능성 확장, 컴퓨터 뇌파 입력기의 개발 등에 대한 논의를 다루면서 자폐스펙트럼장애 아동과 그 치료에 대해서는 희망적인 메시지를 들려준다.
박미란 키즈맘 기자 parkmran@kizmom.com
입력 2017-10-12 11:28:04 수정 2017-10-12 19:01:33

#자폐증 , #자폐스펙트럼장애 , #자폐치료 , #김문주원장 , #신간 서적 , #아이토마토한방병원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