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스웨덴 코리아 영 디자인 위크' 디자인 교류의 서막을 열다

입력 2017-12-08 13:28:22 수정 2017-12-08 14:44: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데모크래틱 디자인’에 대해 이야기 나누고 있다.



스웨덴과 한국 간의 디자인 및 문화 교류를 강화하기 위한 기회의 장으로 마련된 ‘스웨덴 코리아 영 디자인 위크’가 7일 서울 중구 DDP(동대문디자인플라자) 살림터 2층 크레아에서 기자간담회를 가졌다.

행사 개막을 축하하기 위해 안 회그룬드(Anne Höglund) 주한스웨덴대사, 마르쿠스 엥만(Marcus Engman) 이케아 글로벌 디자인 총괄, 이근 서울디자인재단 대표 등 주요 인사가 참석했다.

홈퍼니싱 기업 이케아(IKEA)와 스웨덴디자인협회(Svensk Form), 주한 스웨덴대사관이 공동으로 주최한 ‘스웨덴 코리아 영 디자인 위크’에서는 이케아의 신제품뿐만 아니라 '혁신·지속가능성·미래'를 주제로 한 스웨덴 디자인 어워즈에서 선정된 디자이너와 한국 서울대·홍익대·국민대 학생들의 작품을 만나볼 수 있다.

한편, 이달 8일부터 17일까지 열리는 이번 전시는 오전 10시~오후 9시까지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오유정 키즈맘 기자 imou@kizmom.com
입력 2017-12-08 13:28:22 수정 2017-12-08 14:44:00

#이케아 , #스웨덴 , #디자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