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갑질 논란, 전남 나주 골프장 폭행 사건

입력 2017-12-11 15:41:00 수정 2017-12-11 15:41: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전남 나주시 한 건설사 대표가 골프장에서 여직원을 폭행해 논란이 일고 있다.

나주 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일 나주 모 골프장 여직원 A씨가 지역 한 중견 건설사 대표 B씨를 폭행 혐의로 고소했다고 밝혔다.

A씨는 고소장에 B씨가 "술집 여자처럼 립스틱을 진하게 칠했냐"며 폭언을 하고 자신의 얼굴을 때렸다고 주장했다. 경찰은 A씨의 고소를 접수한 후 CCTV를 확인한 결과 B씨가 A씨 몸을 밀치는 모습을 확인했으며, 피고소인과 목격자 등을 소환해 사건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한편 골프장 폭행 사건으로 누리꾼과 대중들은 "이거야말로 갑질", "갑질도 여러 가지네" 등의 반응을 보이며 응분의 조치 요구와 분노를 드러냈다.

사진 : 한경DB

박재현 키즈맘 기자 wogus9817@kizmom.com
입력 2017-12-11 15:41:00 수정 2017-12-11 15:41:00

#이슈 , #전남나주 , #나주 , #골프장폭행 , #나주골프장폭행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