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대한'보다 춥다는 절기 '소한', "추위는 주춤해…"

입력 2018-01-05 16:22:00 수정 2018-01-29 11:42:2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소한은 양력 1월 5일 무렵으로 24절기 중 스물세 번째 절기이다.

'작은 추위'라는 뜻을 가진 '소한'은 "대한이 소한이네 집에 가서 얼어 죽는다"라는 옛 속담처럼 일년 중 가장 추운 시기를 나타낸다. 다행히 올해는 큰 추위 없이 그간의 강추위가 물러날 전망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우리나라는 제주도 남쪽 해상을 지나는 저기압의 영향을 받은 후 중국 중부지방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을 받겠다"며 "평년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은 기온 분포를 보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예로부터 소한에는 추위를 이기려 체온을 높여주는 음식을 먹어왔다. 대표적인 음식으로계피, 마늘, 생강, 홍삼 등이 있다.
사진 : 한경DB

박재현 키즈맘 기자 wogus9817@kizmom.com
입력 2018-01-05 16:22:00 수정 2018-01-29 11:42:22

#이슈 , #대한 , #소한 , #절기 , #오늘날씨 , #양력1월5일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