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밸런타인데이, 우리 '궁합'은?

입력 2018-02-14 07:31:00 수정 2018-02-14 07:31: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대한민국 2030세대 28%, “궁합 본 적 있다”



대한민국 2030 성인남녀 가운데 28%는 ‘궁합’을 본 적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8일 개봉을 앞두고 있는 영화 <궁합>측이 밸런타인데이를 앞두고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다. 영화 <궁합>은 조선 최고의 역술가 서도윤(이승기 분)이 혼사를 앞둔 송화옹주(심은경 분)와 부마 후보들 간의 궁합풀이를 통해 조선의 팔자를 바꿀 최고의 합을 찾아가는 역학 코미디.

"궁합 결과에 따라 행동에 변화 있다"질문에 21% "있다"고 답

영화 <궁합>과 리서치 전문회사 컨슈머인사이트는 지난 2월 2일부터 5일까지 대한민국 2030세대 남녀 429명을 대상으로 이메일을 통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설문조사 결과 설문 응답자 429명 중 약 28%인 121명이 ‘누군가와의 궁합을 본 경험이 있다’고 답했다. 전체 응답자 중 남성은 207명 중 25.3%가, 여성은 222명 중 31%가 궁합을 본 경험이 있다고 답변해 남성보다는 여성이 궁합을 보는 경우가 다소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궁합 풀이 대상을 묻는 중복답변 가능한 질문에는 응답자 중 59.2%가 ‘연인’, 38.9%가 ‘배우자’, 18.2%가 ‘호감이 가는 이성’을 꼽았다. 소수 의견으로 친구, 직장 동료 혹은 가족과도 궁합을 본 적이 있다고 밝혀 시선을 끌었다.

궁합을 본 경험이 있는 사람들에 한정해서 ‘궁합 풀이 결과를 얼마나 신뢰하십니까’라고 물었더니 ‘반반이다’(64.6%), ‘신뢰하는 편이다’(19.0%), ‘신뢰하지 않는 편이다’(13.8%), ‘전혀 신뢰하지 않는다’(2.6%) 순으로 답변이 나왔다. 궁합을 본 사람 다섯 명 가운데 한 명 꼴은 결과를 어느 정도 믿는다는 얘기.

궁합 풀이에 대한 신뢰도는 행동 패턴에도 그대로 반영됐다. ‘궁합 결과에 따라 행동에 변화가 있던 적이 있습니까’라는 질문에 20.9%는 ‘예’라고 대답해 궁합 풀이에 대한 신뢰도(19.0%)와 궤를 같이 했다.

이밖에 궁합을 본 이유를 묻는 중복답변이 가능한 질문에는 전체 응답자 가운데 52.4%가 ‘재미삼아’를 꼽았다. 31.7%는 ‘연인과의 관계 향방이 궁금해서’, 24.0%는 ‘연인과의 결혼 결정이나 관계 지속에 대한 의사결정을 앞두고 조언을 구하기 위해서’, 20%는 ‘내가 어떤 스타일의 이성과 잘 맞는 지 궁금해서’라고 답했다.

한편, 심은경, 이승기 주연 <궁합>은 대한민국 사람이라면 한번쯤 궁금해 할 ‘궁합’이라는 소재를 활용해 웃음, 공감 포인트를 맛깔스럽게 담아낸 역학 코미디다. 오는 2월 28일 개봉 예정이다.

송새봄 키즈맘 기자 newspring@kizmom.com
입력 2018-02-14 07:31:00 수정 2018-02-14 07:31:00

#발렌타인데이 , #밸런타인데이 , #궁합 , #영화 궁합 , #이승기 , #심은경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