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학교 텃밭서 농산물 기른다…식생활 교육 프로그램 개발

입력 2018-03-13 09:35:57 수정 2018-03-13 09:36:4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농촌진흥청은 식생활 교육을 위한 그린 푸드(Green Food)’ 프로그램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중학생들을 대상으로 학생들이 학교 텃밭정원에서 직접 기르고 수확한 제철 농산물을 활용해 식생활 교육을 할 수 있도록 개발한 프로그램으로 원예요리활동 중심으로 구성됐다. 학기별 9회기씩 총 18회기의 내용을 담고 있다.

학생들은 텃밭정원 디자인, 식물심기, 관리, 수확 등의 원예활동과 요리활동을 직접하며 식생활, 음식문화 등을 배우게 된다.

식생활 교육 지도 교사가 활용할 수 있는 지침서와 시청각 자료 등을 제공하며 학생들이 수업 과정에서 직접 작성하는 활동지가 포함돼 있다.

또 농촌진흥청은 제철에 수확한 작물로 요리하는 방법을 담은 그린셰프 (여름), (가을겨울)’을 개발했다.

팜투테이블 식생활 교육프로그램은 농촌진흥청에서 운영하는 농사로(www.nongsaro.go.kr)-생활문화-학교텃밭에서 내려받아 활용할 수 있다.

농촌진흥청 도시농업과 정순진 농업연구사는 개발된 프로그램과 교재를 활용해 학교 텃밭을 해봄으로써 학생들의 건전한 식생활 가치와 우리나라 음식문화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데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전했다.

오유정 키즈맘 기자 imou@kizmom.com
입력 2018-03-13 09:35:57 수정 2018-03-13 09:36:44

#식생활 교육 , #학교 텃밭 , #농산물 , #그린 푸드 프로그램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