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저비용항공사,‘최초 운항수준’으로 안전관리…"진에어 종합점검"

입력 2018-03-19 11:14:41 수정 2018-03-19 11:14:4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국토교통부는 20087월 첫 운항개시 이후 급성장한 저비용항공사 '진에어'에 대해 예비점검을 마치고 19일부터 23일까지 종합점검을 한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저비용항공사 안전강화대책의 일환으로 보유 항공기가 25대 이상이 되면, 증가된 운항규모에 따라 안전운항체계가 갖추어져 있는지 종합적으로 재점검한다는 취지다.

작년 4, 28대를 보유한 제주항공에 대한 종합점검 이후, 두 번째로 실시한다.

진에어의 안전괌리 종합점검은 외형적 성장에 따른 조직기능 확대, 시설장비 확보 등 내적 성장과 과감한 안전투자 유도 등에 중점을 둘 예정이다.

국토부는 단편적인 법규 위반사항 확인보다는 현재 규모에 걸맞은 안전체계 확보에 필요한 종합적인 사항을 거시적 관점에서 자문해주는 방식으로 진행하며 진에어의 안전수준을 한 단계 높이는 계기로 만들고자 한다고 말했다.

한편, 국토교통부는 저비용항공사가 국민이 믿고 탈수 있는 편리하고 안전한 항공사가 되도록 보유 항공기가 일정 규모에 도달하면 종합 안전점검을 지속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오유정 키즈맘 기자 imou@kizmom.com
입력 2018-03-19 11:14:41 수정 2018-03-19 11:14:41

#운항수준 , #저비용항공사 , #종합점검 , #진에어 , #안전관리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