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농진청, 봄철 건강요리 약초 4종 추천···땅두릅순·갯기름나물·도라지·더덕

입력 2018-03-26 09:50:36 수정 2018-03-26 09:50:3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농촌진흥청은 봄철 약초로 땅두릅순, 갯기름나물, 도라지, 더덕 4종을 추천했다.

봄철 시중에서 구하기 쉬운 4종은 식품으로 이용하기 좋은 약초로 알려져 있다.

무기질, 아스파라긴산 등이 많이 들어있어 영양가가 풍부한 땅두릅순은 뿌리는 신경쇠약, 당뇨병 등을 치료하는 약재로 쓰이고 향과 맛이 좋은 어린잎은 식품으로 각광 받고 있다.

갯기름나물은 식방풍, 방풍나물로 불리며 두통, 해열, 신경통 등을 치료하는데 쓰인다. 어린잎은 무기질이 풍부하며 향과 맛이 좋아 주로 쌈 채소나 나물 등으로 이용된다.

땅두릅순과 갯기름나물은 살짝 데쳐 먹으면 감칠맛이 나면서 향긋한 향이 입맛 가득 퍼진다. 먹기 좋은 크기로 잘라준 뒤 튀김반죽을 하여 기름에 튀겨 먹어도 좋다.

사포닌 성분이 많아 기관지 점액 분비를 촉진하는 효과가 있는 도라지와 더덕은 야외활동 시 흡입되는 각종 오염 물질 배출에 도움이 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특히, 봄철 입맛을 돋우는 데 제격이다. 그러나 특유의 쓰고 텁텁한 맛 때문에 먹기 꺼려진다면 강정이나 튀김으로 조리하는 것을 추천한다.

쓴맛을 없애기 위해 먼저 소금물에 10분 이상 담가 놓은 뒤 문질러 씻은 후 튀김옷 재료를 넣어 섞어 바싹하게 튀기면 된다. 물엿, 고추장, 고춧가루, 다진 마늘, 케첩을 끓여 소스를 만들어 튀긴 도라지와 더덕에 버물리면 강정으로 변신한다.

한편, 농촌진흥청에서는 도라지 신품종육성 및 품질관리 기술, 더덕 표준품종 개발, 더덕 한약재 구분 및 분자표지 개발 연구를 수행하고 있다.

농촌진흥청 약용작물과 정진태 농업연구사는 새학기가 시작되는 3월은 새로운 환경이나 단체 생활 등으로 인해 아이들이 스트레스를 받고 면역력이 약해지는 시기이므로 토종약초를 통해 맛과 영양을 챙겨보길 권한다고 전했다.
오유정 키즈맘 기자 imou@kizmom.com
입력 2018-03-26 09:50:36 수정 2018-03-26 09:50:36

#더덕 , #땅두릅 , #약초 , #갯기름나물 , #레시피 , #도라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