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행안부, 17일 특수학교 대상 지진대피훈련 실시

입력 2018-05-16 13:11:04 수정 2018-05-16 13:11:0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행정안전부(이하 행안부)는 오는 17일 세종시 고운동 세종누리학교에서 장애학생이 참여하는 지진대피 현장훈련을 실시한다고 16일 밝혔다.

세종누리학교는 135명의 장애학생과 90명의 교직원이 상주하는 특수학교로 어린이 재난안전훈련시범운영 학교로 선정돼 지난 5주간(416~517) 훈련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이번 훈련은 세종시 주변에서 규모 6.0 지진이 발생한 상황을 가정해 장애학생들의 대피와 구조구급 상황을 점검하는 방식으로 추진된다. 특히, 장애학생의 여건에 따라 걸음이 빠르거나 느린 그룹, 거동이 어려운 그룹으로 나눠 실시된다.

소방경찰 등 관계기관이 학교의 환경요소를 고려해 학생대피와 구조를 위한 협업체계를 마련해 나가는 것에 초점을 뒀다.

김계조 행안부 재난관리실장은 세종누리학교의 훈련사례를 바탕으로 지속적으로 재난취약계층을 위한 훈련 프로그램 마련을 위해 힘써 나가겠다고 말했다.

사진:한경DB

오유정 키즈맘 기자 imou@kizmom.com
입력 2018-05-16 13:11:04 수정 2018-05-16 13:11:04

#지진대피훈련 , #특수학교 , #장애아 , #세종누리학교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