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한화시스템, 취약계층 여아에 '핑크박스' 전달

입력 2018-05-25 17:01:05 수정 2018-05-25 17:01:0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한화시스템 용인종합연구소는 4~6학년 초등학생 여자 어린이 중 취약계층을 위해 핸드크림, 속옷 세트 등 8만원 상당의 여성용품을 담은 '핑크박스' 70개를 기탁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지원은 시와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이 취약계층 아동에게 통합복지서비스를 제공하는 ‘드림스타트’ 업무협약의 일환이다.

기탁된 핑크박스는 선정된 초등학교 4~6학년생 여자 어린이 70명의 가정을 사례관리사들이 직접 방문해 전달할 예정이다.

이날 용인시는 시청 로비에서 한화시스템용인종합연구소와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기탁식을 열었다. 기탁식에는 이남재 한화시스템 용인종합연구소 상무, 진용숙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경기지역본부장, 안병렬 용인시 복지여성국장이 참석했다.

이남재 한화시스템 용인종합연구소 상무는 "작은 정성이지만 어려운 환경의 어린이들이 밝고 건강하게 성장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연말에는 크리스마스 산타원정대를 꾸려 어린이들의 선물을 지원하는 등 꾸준히 후원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시 드림스타트는 만12세 이하 저소득층 아동들에게 신체건강, 인지언어, 정서행동, 부모통합지원 등 4개 분야의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사업이다. 지난 23일에는 부모와 어린이 84명에게 에버랜드 자유 이용권과 식사 간식권을 제공하는 행사를 연 바 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18-05-25 17:01:05 수정 2018-05-25 17:01:05

#핑크박스 , #용인종합연구소 , #한화시스템 , #취약계층 , #이슈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