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안산시, 전국 최초 외국인 아동 누리과정 보육료 지원

입력 2018-07-13 15:36:23 수정 2018-07-13 15:36:2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안산시는 이달부터 550개 어린이집에 재원 중인 누리과정(만3세∼5세)등록 외국인 아동 600여 명에게 매월 보육료 22만원을 지원키로 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는 전국 지자체 최초로써 시는 ‘외국인 아동 대상 보육료 지원 사업’ 시행을 통하여 ‘보호자의 경제적 부담 경감’과 ‘내·외국인 차별 없는 보육기반 마련’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는 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지난해 12월부터 ‘안산시 외국인주민 및 다문화 가족 지원조례’를 근거로 관계 부서 간 회의와 금융기관, 경기도 및 보건복지부와 지속적으로 협의를 해왔으며, 관련 예산을 지난 1회 추가경정예산에 반영, 확보했다.

지급 방식은 내국인과 동일하게 보호자의 아이행복카드 결제를 통해 지원하기로 했으며, 보호자는 어린이집에 신청하면 된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그동안 안산시 어린이집에 재원중인 외국인 아동에게는 보육료 지원 근거가 없어 어려움이 많이 있었는데 시범적으로도 사업을 추진할 수 있게 되어 매우 다행스럽게 생각하고 있다”며 “점진적으로 영아에게도 보육료를 지원해주는 방안을 검토하는 등, 사업을 확대하여 외국인 아동이 차별받지 않는 사회와 안정적 보육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권희진 키즈맘 기자 ym7736@kizmom.com
입력 2018-07-13 15:36:23 수정 2018-07-13 15:36:23

#외국인아동 , #누리과정 , #안산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